이 블로그에 관한 안내 (Ver.1.5.3) 공지...비슷한 것

 이제 제 블로그도 많이 커지긴 커진 모양인지라 상시 공지라는 것을 달아 봅니다.

1. 이 블로그는 직접 쓴 리뷰와 몇몇 뻘글들 외에는 막 퍼가셔도 무방하며 제게 안 알려주셔도 됩니다. 하지만 분석글과 리뷰는 웬만하면 그냥 이 블로그에서만 읽어 주세요. 리뷰들은 특히 퍼나르실때 제게 덧글로 미리 알려주셔야 합니다.

2. 이 블로그는 오전에는 영화 정보들과 영화 리뷰들, 그리고 오후에는 주인장의 생각없는 잡담쇼 내지는 영화와 관련없는 리뷰들, 분석글, 직접 쓴 아주 재미 없는 소설들이 올라옵니다. 분석들도, 사실 나름 장난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3. 이 블로그의 주인장은 매우 소심하고 생각도 별로 없기 때문에, 인신공격성 덧글이나 주인장 공격용 트랙백 (그게 아무리 논리적인 물건이라고 할지라도), 욕설, 비방, 제대로 읽을 수 없는 뜻 없는 문자 남발은 가차없이 지웁니다.

4. 이 블로그에서는 다운로드 이야기는 절대 하지 않습니다. 그 점은 양지해 주시기를 바랍니다. 영화 파일이나 음원 보내달라는 이야기도 안 하셨으면 합니다.

5. 링크 추가는 제게 안 알려주셔도 됩니다. 들려주시는 것만도 감사하죠. 다만 알려주시면 더욱 감사 드립니다.

6. 요즘 제가 작정하고 광고를 달고 있습니다. 솔직히 죄송한 일인데, 광고가 달린 글이 올라오면 '쥔장이 돈이 한푼도 없어서 허덕대는구나'정도로 해석하시면 되겄습니다.

7. 제가 아무래도 스크립트 바보인지라 페이지가 깨지거나 하는 상황이 날 수 있습니다. 제가 html에 손대고 있다는 이야기이니 조금만 참아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8. 최근 등장한 족속인데, 영화 관련해서 일부러 안 적은 정보를 가지고 너 님 이것도 모름? 모르면 꺼지시라능....이런 분위기를 가지고 있는 매우 기도 안 차는 병신같은 족속들이 슬슬 드나들고 있습니다. 이런 분들은 환영 안 합니다.


 대략 이 정도만 지켜주시면 좋겠습니다. 요즘 세상이 각박해서요;;;이 정도도 안 달아 놨더니 간간히 난리가 나더라구요;;;

 아 정말 중요한 거 있는데, 이 블로그의 주인은 기자도, 전문가도 아닙니다. 직업은 회사원이라서 덕분에 모르는 것도 무지하게 많고, 할말 못할말 가리는 것도 도덕적인 한도 내에서 합니다. 사실 공중 도덕이라는 게 정말 중요한.....

 아무튼간에, 이 정도만 지켜주시면 제가 심란할 일도 없을 거라는 생각이 듭니다. 제발 부탁 드려요;;;



P.S 현재 이전 블로그도 나름대로 돌아가고 있습니다. 조만간 대규모 업데이트도 있을 예정이죠. 이쪽도 공지해 놓습니다.


http://job314.tistory.com/


P.S 2 자동차가 보행자 신호를 무시하는 순간부터 달리는 흉기이거늘,


"사람을 쳐 죽일뻔 했다" 라는 생각에 사과는 못할망정


"내 차에 흠집 날 뻔 했다"라면서 사람한테 화내는 인간은 과연 인간인가......


아닐걸?


"밀레니엄" 시리즈가 속편이 나오네요. 영화정보들

 개인적으로 밀레니엄 속펴은 아주 좋다고 말 하기 힘든 상황이기는 합니다. 솔직히 영화 자체가 나쁜 것은 아니었습니다만, 그렇다고 영화가 아주 좋다고 말 할 수도 없는 상황인 것도 사실이었죠. 데이빗 핀처 영화중에서는 평작 정도로 평가할 수 있는 작품이기도 했고 말입니다. 이 문제로 인해서 이번 영화도 아무래도 좀 걱정되는 면들도 있었습니다. 아무튼간에, 흥행 역시 그냥 그런 상황이기도 하다 보니 결국 속편 이야기가 줄어들게 되었죠.






 다만 이번 작품은 3부작이 아닌, 그 다음 작품을 영화화 한다고 하더군요.






 감독은 페데 알바레즈로 정해진 상황이며, 배우는 나탈리 포트먼, 알리시아 비칸데르, 스칼렛 요한슨이 물망에 오른 상황입니다. 각본가는 스티븐 나이트라고 하네요.

"트랜스포머 : 최후의 기사" 예고편입니다. 영화정보들

 이 시리즈는 정말 갈 데 까지 가고 있는 상황입니다. 마이클 베이가 "이 작품 외에도 14편이 더 준비중이다" 라는 발언과 함께, "더 이상 트랜스포머는 맡고 싶지 않지만 스핀오프 한 편 정도는 하고 싶다" 라고 발언을 했습니다. 대부분 반응이 이럴줄 알았다는 쪽이기는 하죠. 아무튼간에, 횡장히 흥행이 좋은 시리즈이다 보니 제작사 쪽에서는 그냥 묵히고 있는 것 보다는 뭐라도 하나 더 내는 쪽이 더 이익이기는 하죠.






 하지만, 그래도 영 정이 안 가는건 어쩔 수 없네요.



 그럼 예고편 갑니다.







 예고편은 그냥 뭐......

"하이 라이즈" 블루레이가 나옵니다. 지름신 강림 시리즈

 이 타이틀은 고민이 많은 편입니다. 개인적으로 영화는 좋게 봤는데, 다시 보기에는 버겁게 다가오는 작품이라서 말이죠;;;






 케이스만 봐서는 정말 사고 싶기는 합니다.

● 부가영상(HD, 전체 한글자막)
1. 전편 음성 코멘터리 : 벤 휘틀리(감독), 톰 히들스턴(주연배우), 제레미 토마스(제작자)
2. 소설에서 영화로(숏 메이킹)
3. 핵심 제작진 21명의 스페셜 인터뷰 수록(3시간 분량)

 게다가 스펙도 나쁘지 않고 말이죠.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