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래닛 테러"전단지라는데....... 영화정보들

 오늘 포스팅은 어째......전부 실망에 관한 이야기 입니다. 워낙에 기대하던 작품들이 갑자기 삐꺽거리는 것들이 많아서 말이죠. 물론 영화 평으로 더 비틀 거리는 영화만 이번주에 2개를 볼 예정입니다. (하나는 인크레더블 헐크, 하나는 해프닝입니다.) 오늘 나오는 작품들은 그나마 다른 데서, 다시말하면 조금 그나마 내용과 관계 없는 곳에서 문제가 되는 것이기에 그나마 나은 것이라고 한 겁니다.

 우선....플래닛 테러인데......이 작품이 스폰지 하우스에서 개봉한다는 소식을 들었을때, 무진장 고민 했습니다. 일단 제가 스폰지 찾아가기가 무지 불편한데다, 스폰지의 상영 시설 자체가 매우 열악하거든요. 일단 제가 "데스프루프"를 봤을 때, 워낙에 의도된 지글거림이 많아서, 이 영화는 정말 힘들 거 같다는 생각이 문들 들거든요. (물론 말은 이렇게 해 놓고, 결국에는 보러 가는;;;)

 그런데 이번에는 전단지에서 사고가 터졌습니다. 사설이 길었는데....이건 감상하면 한 번에 아실 수 있을 겁니다.














 


 눈이;;;;;눈이;;;;



 애니를 많이 보는 저로서는....마인 탐정 네우로라는 것도 생각이 나는데.....일단 이해를 돕기위해....





 으음.....매우 똑같은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