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07 위기일발 - 액션의 강도의 상승, 그러나 여전히 기본틀은;;; 횡설수설 영화리뷰

정확히는 어제 겨우 완성 시킨 살인 번호 (제목 참;;;) 이후로 몇시간만에 돌아 왔습니다. 두 리뷰의 차이는 결국에는 편집사으이 순서라는 거죠;;; 게다가 시리즈의 순서도 있고 말입니다. 오늘 일단 이번주 내로 적어도 로저 무어 시리즈까지는 밀고 갈 예정인데, 일단 읽은 책도 있기 때문에 (지금 현재 대기중인 책이 일곱권입니다;;;) 이래저래 리뷰가 많게 되겠습니다. 게다가 이 리뷰 시리즈는 11월 4일까지는 끝내야 제 기능을 할 것 같으니 말이죠, 결국에는 미친듯이 밀고 가야 한다는 이야기 되겠습니다;;;

 정말 중요한게, 이번주 금요일은 직장이 정말 빡셀거라는 이야기죠. 결국 그 날은 집에서 쓰러져 잘 가능성이 굉장히 높다는 이야기인데, 지금 상황이 매우 좋지 않습니다. 게다가 주말에는 제가 또 어디를 가야 하는 상황인데다, 본 영화 리뷰도 해야 하니까요. 이번주는 이 리뷰 시리즈 제외하고 영화 리뷰는 두편 정도 더 올라갈 것으로 생각 됩니다.

 살인 번호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은 밑의 링크를 클릭하시면 됩니다.

1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사진 구하는데 IE7이 계속 에러를 일으켜서 고생좀 했습니다;;;







 실살 007은 이 이후에도 스펙터라는 단어가 계속 나옵니다. 그리고 이 내용은 정말 대담하게도 냉전의 두 진영 사이에서 사람들을 가지고 놀려고 하는 그런 무지막지한 시스템이 되어 가죠. 그 사이에 배신이 오가고, 그리고 사람들이 죽어 나가고, 게다가 그 사이에 이유는 모르겠지만 로맨스가 지나 갑니다. 스토리상으로는 최근 007보다 복잡한데, 이런 부분들을 반전 없이 그냥 순차적으로 다 보여주는 스타일을 차용하고 있습니다. 물론 이 모든게 전부 반전 처리 할 수 있기는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이 작품이 떨어지는 작품은 절대 아니니 말입니다.

 그리고 이 작품의 가장 큰 특징이, 드디어 비밀 무기가 이런 저런 역할을 한다는 겁니다. 일단 그 비밀무기 대부분이 가방 하나에 몰려 있는데, (신발도 있었는지 시리즈를 보면서 기억에 뭍혔습니다;;:) 가방에서 정말 여러가지가 튀어나오더군요. Q의 역할이 완전히 정립되는 순간이랄 수도 있겠는데, 솔직히 아직까지는 유머가 부족해 보이는 면이 있습니다. 게다가 전 흔히 말하는 피어스 브로스넌 세대이기 때문에 좀 묘한 구석도 있고 말입니다. (검은 머리에 희끝희끝한 Q라니!!!)

 하지만 아직까지도 007 특유의 이야기 틀은 아직까지는 완전히 정립된 작품은 아니었습니다. 일단 액션 자체는 북북서로 진로를 돌려라에서 차용해 온 부분이 있고, 본드 특유의 가벼운 농담은 조금이나마 들어가는 있지만 작품 전체에는 어두운 기운이 서려 있으니 말입니다. 게다가 그 스토리 자체도 아직도 그 리듬이 흐트러지는 그런 부분이 간간히 보이는 수준입니다. 여전히 아직까지는 영화적으로 007이 완전히 완성된 형태는 아니랄 수 있습니다. 물론 이런 부분들 덕에 지금 보면 상당히 신기한 부분도 많습니다.

 여전히 007 역으로 나오는 숀 코넬리는 젊습니다. 그리고 좀 더 유머를 찾고, 그리고 연기력도 올라간 모습인데, 드디어 매력남의 모습도 슬슬 보이기 시작합니다. 전작에서는 너무 논리적 비약이 심한 나머지 무슨 여자 홀리는 페로몬이라도 과다 발산하는 느낌이 있었는데, 지금 나오는 장면에서는 그 정도까지는 아니니 말입니다. 게다가 첩보원으로서의 모습도 충분히 보여주고 있습니다. 일단 영화의 역에 정말 거의 완벽하게 동화된 모습이랄까요.

 그러나 이 편의 가장 치명적인 약점은 시대적 상황이 너무 심하게 드러난다는 겁니다. 게다가 그 것을 이용하는 스펙터는 그 시대상 시류를 타면서 그 시대상을 부각시키는데 일조를 하는데, 그것을 오락성으로 가리기에 역부족으로 보이는 부분도 상상히 많이 보입니다. 게다가 악당의 경우, 너무 작위적인 나머지 그 시대의 영화중에 가장 단순한 형태의 악당으로 나옵니다.

 물론 이 작품도 영화적인 가치는 정말 충실합니다. 007이 20탄까지 나온데 필요한 원동력은 사실상 아주 초기의 네편에서 거의 완성 되었다 보니 말입니다. 게다가 여전히 젊은 (그래 봐야 40대;;;) 숀 코넬리의 모습을 볼 수 있는 것도 상당히 신선한 사실입니다. 게다가 액션성도 닥터 노보다도, 어찌 보면 이 다음편인 골드 핑거보다도 더 올라간 수준이니 액션 영화로서도 상당히 수준급인 영화라 보여집니다. 그리고 스토리도 어느 정도 완성도를 보이죠. 물론 흐름적인 부분에서 앞서 이야기했듯 흐트러지는 부분도 보이니 말입니다.

 그리고 제가 가장 마음에 안 들어하는 부분이 있는데, 결말입니다. 이 결말이 참 너저분 한게, 악당 두목이 참 맥 없이 나옵니다. 너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다는 것을 극도로 직선적으로 보여주죠. 이는 사실 좋은게 아닌데, 게다가 여기서 본드의 모습은 무슨 코미디에 나오는 사람 같습니다. 악당 두목이 여자라는 것을 너무 절실하게 보여주는 좋은 예라 할 수 있는데, 게다가 이 부분에서 시대적인 특징까지 반영하고 있으니 맥이 빠지는게 당연한 거겠죠.

 결론적으로 이 작품은 내용도 전개도 다 좋았는데, 끝부분에서 그 완성도가 갑자기 떨어지는, 그런 영화가 되고 말았습니다. 하지만 그 결말 바로 전까지는 그나마 제대로 된 형태를 유지하고 있는, 그래서 007의 후속편이 나올 수 있는 그런 영화가 되었던 겁니다.

핑백

  • 오늘 난 뭐했나...... : 007 두번 산다 - 007 시리즈의 SF화, 그리고 경직 2008-10-17 00:40:35 #

    ... 피어스 브로스넌 시리즈부터는 아예 시기까지 맞춰줘야 하는 상황까지 걸려 있으니까요, 할 일이 미친듯이 쌓여 간달까요;;; 1부부터 보실 분들은 밑의 링크로.......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이 영화는 의외로 한국어 포스터를 금방 구할 수 있었습니다. 실상 이 영화는 사실 그렇게 욕을 먹을만한 영화는 절대 아닙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썬더볼 작전 - 007 시리즈 초기 최대 물량, 그러나 경직되기 시작하는 이야기 2008-10-17 00:43:20 #

    ... 비로 교체되는 상황도 한 번 겪는데, 그 이야기는 나중에 하기로 하고, 이 작품에 일단은 집중하도록 하죠.앞선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은 클릭하시라고 링크 준비했습니다.1편보기2편보기</a>3편보기</a>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참, 이 리뷰에서는 최대한 007 DVD의 서플먼트에 나오는 이야기는 불가피한 경우가 아니면 다 빼 냅니다. 이 점 양해해 주시고,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골드핑거 - 007 스타일의 완전한 정립, 그리고 넘치는 본드의 매력 2008-10-17 00:44:00 #

    ... 기리 가격사태까지 터지고 나니 정신이 이미 반파된 상황;;; 그래서 그런지 이 글 편집이 거지같을 가능성도 농후합니다. 앞선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은 클릭하시면 됩니다.1편보기2편보기 어쨌든간, 시작합니다. 한 개라도 막아 놔야 그나마 편해지니 말입니다. 일단 이 영화의 특징은 바로 현대 액션 블록버스터의 방식이라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입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여왕 폐하 대작전 - 배우 교체라는 초강수, 결과는...... 2008-10-17 08:09:02 #

    ... 007의 방향 전환용 영화라고 할 수 있죠. 이 부분을 중점으로 오늘 리뷰가 진행 됩니다. 이 앞의 다섯편의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 있으실 듯 해서 링크 올려 놓습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 그럼 시작합니다. 정말 리뷰는 쾌속으로 진행되고 있고, 저는 로저무어 영화까지 세번 본 상황이니 (지금 남은건 피어스 브로스넌, 티모시 달튼 시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다이아몬드는 영원히 - 숀 코넬리 시리즈의 마지막 2008-10-22 08:12:45 #

    ... 콧 영화가 나오는 듯 합니다. (제가 극장 관람한 리들리 스콧 영화는 전부 다른 사람의 헌택;;;) 앞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은 밑의 링크를 클릭하시면 됩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오랜만의 리뷰인지라 감이 영 딸리기는 합니다. 숀 코넬리는 사실상 이 영화의 트레이드마크였습니다. 물론 로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죽느냐 사느냐 - 로저 무어의 불안한 출발 2008-10-23 08:02:03 #

    ... 도쿄는 아직 상영관을 못 찾은;;;; 앞선 7개의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 있으실 테므로 (생각보다 의외로 링크로 다시 들어 오시는 분들 많더군요.) 링크 걸어 드립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저 링크가 20개가 되는 순간이 아마도 이 리뷰가 끝나는 순간이겠군요. (퀀텀 오브 솔라스에는 링크를 걸지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황금총을 가진 사나이 - 로저무어의 도약, 그리고 말도 안 되는 악당;;; 2008-10-24 07:56:38 #

    ... !! 이제부터 그 내용을 한 번 파해치기로 하죠. 앞의 기나긴 리뷰 궁금하신 분들은 밑의 리뷰를 클릭하시면 되는데, 내용상 이어지는건 거의 없습니다. 안심하셔도 되요.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이번 이야기는 조금 험악하게 진행될 수도 있음을 양해를 해 주시기 바랍니다. 솔직히 로저 무어는 이제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나를 사랑한 스파이 - 로저 무어와 제임스 본드의 화려한 도약 2008-10-25 23:19:29 #

    ... 족 행사가 있어서 말이죠;;;;오늘 아침에 본 바디 오브 라이즈까지는 끝을 내야 할 것 같습니다. 전 리뷰가 궁금하시다는 분들은 밑에 준비된 링크를 클릭하시면 됩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일단 이 작품이 007 중간에서 상당히 중요한 역할을 차지하는 작품이기 때문에 리뷰 자체는 좀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문레이커 - 007의 완전한 SF화 2008-10-27 08:22:00 #

    ... 기운을 타고 이 작품이 인정이 되는 분위기도 있기는 있었습니다. 그런 이야기는 전부 나중에 하기로 하고, 일단은 전편 포스트들이 궁금하신 분들을 위한 링크......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이 정도 되면 정말 많이 쓴 건 맞는데......아직도 절반이 남았다는거;;;그리고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유어 아이즈 온리 - 갑자기 다시 옛스러워진 본드 2008-10-28 08:26:07 #

    ... 드 자리를 맡은 사람이고, 시리즈가 진정으로 오래 살아남는데 그 역할을 다 한 사람이라는 생각이 드는군요. 일단 전 리뷰들이 궁금하신 분들을 위해 링크 걸어 드립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사실상 이 전편인 문레이커는 흥행적으로는 성공했지만 일단 너무 심한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옥터퍼시 - 전작의 연장선, 물량의 업그레이드 2008-10-29 07:52:41 #

    ... 이 많을 것 같습니다. 시간은 없는데 말입니다;;; 전 리뷰들이 궁금하신 분들을 위해 링크 걸어드립니다. 링크가 좀 많아요. 아마 저 링크가 조만간 스무개 칠 겁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솔직히, 그다지 이런 문제 신경 안 쓰고 싶기는 한데, 갈수록 리뷰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뷰 투 어 킬 - 로저 무어 시대의 마지막 작품 2008-10-29 23:17:04 #

    ... 다. 일단 이 전 로저무어 이야기들, 그리고 1대인 숀 코넬리, 그리고 한편으로 내려와 버린 조지 라젠비에 관한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은 아래 링크를 클릭하시면 됩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럼 시작하겠습니다. 일단 이 리뷰를 그다지 길지는 않을 예정인데, 솔직히 할 말이 별로 없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리빙 데이라이트 - 티모시 달튼의 시작, 그리고 인간적인 본드 2008-10-30 07:57:27 #

    ... 죠. 전 리뷰, 그러니까 1대인 숀 코넬리, 2대 조지 라젠비, 3대 로저 무어에 관해 궁금하신 분들은 아래 링크를 클릭 하시면 됩니다. 순서는 영화 공개 순서입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14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오늘은 그런대로 시간이 좀 있군요. 솔직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살인 면허 - 임무에 충실한 007을 버리고 마음을 앞세운 제임스 본드가 되다 2008-10-30 23:51:41 #

    ... 장 완성도가 떨어지는 리뷰는 007 리뷰일지도 모르겠습니다;;; 어쨌든간, 그 전 15편에 달하는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은 아래의 링크를 선택하셔서 클릭 하시면 됩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14편보기15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이 속도로 나아가면 아마도 전날에는 제대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골든아이 - 16년만의 시리즈 부활, 새 적을 만난 007 2008-10-31 08:31:38 #

    ... 2대 조지 라젠비, 3대 로저 무어, 4대 티모시 달튼에 관한 16개의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은 뭐든 밑의 링크를 선택을 하시면 됩니다. 각각의 링크는 해당 편수와 연결 됩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14편보기15편보기16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오랜만에 새 영화에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네버 다이 - 냉전시대의 종말과 새로운 적 2008-11-02 02:01:30 #

    ... nbsp;앞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 그리고 1,2,3,4대 제임스 본드에 관한 이야기들, 액션 강도에 관한 정보가 필요하신 분들은 밑의 리뷰에서 해당 편수를 선택하시면 됩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14편보기15편보기16편보기17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오늘의 맨 처음 리뷰인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언리미티드 - 새 시대의 안정화, 과거의 스타일도 안정화 2008-11-02 19:34:22 #

    ... 7 시리즈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 숀 코넬리, 조지 라젠비, 로저 무어, 티모시 달튼, 피어스 브로스넌에 관한 전 시리즈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은 해당 편수를 클릭하시면 됩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14편보기15편보기16편보기17편보기18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어제 밤 새서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어나더데이 - 시리즈의 모든 미덕을 개판친 작품 2008-11-03 08:43:04 #

    ... 로얄 리뷰까지는 하고 보려구요. 이전 리뷰, 그러니까 어나더데이 바로 직전까지의 찬란한 역사가 궁금하신 분들은 아래를 클릭하시면 해당 편수의 리뷰를 보실 수 있습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14편보기15편보기16편보기17편보기18편보기19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지금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카지노 로얄 - 시리즈의 재 런칭, 느와르에 가까워진 스타일 2008-11-04 08:09:25 #

    ... ....앞선 숀 코너리, 조지 라젠비, 로저 무어, 티모시 달튼, 피어스 브로스넌이 출연했던 영화들에 관한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은 밑의 링크중 해당 편수를 클릭 하시면 됩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14편보기15편보기16편보기17편보기18편보기19편보기20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 ... more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