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07 다이아몬드는 영원히 - 숀 코넬리 시리즈의 마지막 횡설수설 영화리뷰

 오랜만에 연재 재개 했습니다. 솔직히, 한동안 연재를 못 했던 이유는 여기서 밝히지는 않겠지만 (따로 글이 나올 예정이죠.) 일단은 그렇게 되었습니다. 결국에 방문자수가 좀 떨어졌는데, 어쩔 수 있나요, 하루에 수십개씩 포스팅 하는 것도 가능하지만 그렇다고 제가 그렇게 고정적인 소재를 가지고 있는 것도 아니고 말입니다. (사실은 있는데, 거의 다 생각을 쥐어짜야 하는 일이기도 해서;;;) 아무튼간에, 어제는 푹 쉬고, 잠도 좀 많이 자고, 몸도 그런대로 가벼워 졌습니다. 여전히 마음은 무겁지만 말입니다.

 아마도 저번주 영화는 도저히 리뷰하지 못할 것 같습니다. 그리고, 이번주는 딱 한 편, 바디 오브 라이즈 정도 리뷰가 될 것 같네요. 드디어 제 인생에 제가 선택한 리들리 스콧 영화가 나오는 듯 합니다. (제가 극장 관람한 리들리 스콧 영화는 전부 다른 사람의 선택;;;)

 앞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은 밑의 링크를 클릭하시면 됩니다.

1편보기
2편보기
3편보기
4편보기
5편보기
6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오랜만의 리뷰인지라 감이 영 딸리기는 합니다.







 숀 코넬리는 사실상 이 영화의 트레이드마크였습니다. 물론 로저 무어라는 최장수 제임스 본드가 있지만 그렇다고는 해도 시작한 사람이 있기는 한 법이니 말입니다. 게다가 007의 매력이란게, 그 기본 베이스는 여전히 로저 무어보다는 숀 코넬리가 가지고 있는 경우가 많으니 말입니다. 하지만, 시대가 시대이고, 흐른 시간이 상당한 만큼 그의 나이도 상당히 윗줄에 올라오게 되었습니다. 게다가 시작부터도 상당히 많은 나이로 시작을 했기 때문에 좀 더 빨리 나이 문제가 불거지게 되었죠.

 결국 전편에서 한 번 배우가 교체되는 상황이 발생 했고, 일단은 가능성은 열 수 있었습니다. 그러나 조지 라젠비에게 쏟아진 맹 비난, 그리고 007 을 그 때까지 나온 시리즈를 통털어 가장 어두운 스토리와 숀 코넬리의 그늘은 이 영화를 결국 숀 코넬리에게 다시 돌아가게 만드는 상황이 오고 말았습니다. 하지만, 이 영화에서 숀 코넬리의 등장은 마지막이 되었죠. 다음 시리즈부터는 가장 많은 출연 편수를 자랑하는 로저 무어에게 넘어가게 됩니다.

 사실상 007의 매력이라고 하면 역시 숀 코넬리를 빼놓고 말 하기는 힘듭니다. 물론 피어스 브로스년의 경우도, 그 문제가 좀 다릅니다만 그 이야기는 그때 가서 하기로 하고, 일단은 숀 코넬리의 매력적인 위치는 많은 배우들이 그의 매력을 재생하게 하는 역할을 하게 만들었습니다. 아마 숀 코넬리가 아니었다면 이 시리즈가 이렇게 계속 나올수는 없었을 겁니다. 결국에는 007의 상징으로 남을 수도 있었죠. 게다가 이 시리즈 전체가 숀 코넬리의 손에 의해 끝이 날 수도 있었습니다. 물론 제작사에서는 그 것은 피하고 싶었기에 3대인 로저 무어를 투입 했을 겁니다.

 하지만 스토리의 문제는 이제부터 시작입니다. 결국에는 우주시대의 절정, 그리고 냉전의 구도가 악화 일로에 치닫던 시기는 007이 활동하기 가장 좋은 시기였습니다. 게다가 그 상태에서 악당이 사용하는 무기가 우주에서 위성으로 쏘는 레이저에, 거기에 수 많은 다이아를 박아 넣은 것이라면 이 영화에서 충분히 매력으로 작용했을 겁니다. 게다가 악당의 재력과 그 비상한 두뇌를 자랑하기에도, 그리고 그 악당이 3편이나 등장할 수 있었던 이유도 충분히 설명할 수 있으니 정말 대단한 것이죠. 게다가 이 작품은 그 문제의 내용에 좀 더 추진력을 붙이기 위해 수많은 로케이션에, 악당의 아지트 조차도 상당히 기묘한 곳에 있습니다. 하지만, 위성무기는 이후에 007 시리즈에서 수도 없이 우려먹게 되고, 또한 이 구도와 거의 비슷하게 이어지는 그런 결과를 낳게 하기도 합니다.

 사실상, 이 영화에서 악당의 매력이란게, 전편보다 부족한 것은 아닙니다만 그래도 좀 아쉬운 것은 사실입니다. 분명 악당은 천재적인데, 간간히 어처구니 없는 실수들을 연발하고, 게다가 조금 다른 이야기인데, 이 작품에서 너무도 유치한 장면이 클라이맥스에서 나오기 때문입니다. 이는 영화의 매력을 깎아먹는 중요한 요소가 될 수도 있었습니다. 다행히도 그나마 워낙에 장대한 스토리에서 그나마 풀어주는 맛이 있다는게 그 문제의 스토리 부분을 어느 정도 잘 봐줄 수 있는 요소로 받아들일 수 있게 만들어 주기는 했습니다.

 일단 이 영화의 스토리성이야, 일단은 영화 자체로서 이제 동력을 얻어 가고 있기에 그냥 넘어 간다고 치더라도, 사실 액션이 좀 부족한 것은 사실입니다. 물론 현재의 눈으로 바라봐서 그렇다고 할 수도 있겠지만 그렇다고 해도 아쉬운건 사실입니다. 일단 정도 이상의 내용에, 액션 부족은 이 영화가 살짝 아쉬운 느낌이 들게 하죠.

 결론적으로 이 영화는 숀 코넬리의 마지막이라는 데서, 그리고 스펙터 시리즈의 사실상 마지막이라는데서도 그 의의가 있습니다. 하지만 내용이 혁명적이라거나 아니면 주제가가 아주 놀랍다거나 하는 것은 절대 아니니 다른 부분에서는 그다지 가치가 없다고 할 수도 있겠군요. 게다가 조금 과도하다 싶기 시작한 SF스타일도 그렇고 말이죠.

핑백

  • 오늘 난 뭐했나...... : 007 죽느냐 사느냐 - 로저 무어의 불안한 출발 2008-10-23 08:02:03 #

    ... 앞선 7개의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 있으실 테므로 (생각보다 의외로 링크로 다시 들어 오시는 분들 많더군요.) 링크 걸어 드립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저 링크가 20개가 되는 순간이 아마도 이 리뷰가 끝나는 순간이겠군요. (퀀텀 오브 솔라스에는 링크를 걸지 않겠습니다.) 007의 추진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황금총을 가진 사나이 - 로저무어의 도약, 그리고 말도 안 되는 악당;;; 2008-10-24 07:56:38 #

    ... 치기로 하죠. 앞의 기나긴 리뷰 궁금하신 분들은 밑의 리뷰를 클릭하시면 되는데, 내용상 이어지는건 거의 없습니다. 안심하셔도 되요.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이번 이야기는 조금 험악하게 진행될 수도 있음을 양해를 해 주시기 바랍니다. 솔직히 로저 무어는 이제 겨우 2편째에 앞 편에서는 욕을 잔뜩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나를 사랑한 스파이 - 로저 무어와 제임스 본드의 화려한 도약 2008-10-25 23:19:29 #

    ... 아침에 본 바디 오브 라이즈까지는 끝을 내야 할 것 같습니다. 전 리뷰가 궁금하시다는 분들은 밑에 준비된 링크를 클릭하시면 됩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일단 이 작품이 007 중간에서 상당히 중요한 역할을 차지하는 작품이기 때문에 리뷰 자체는 좀 길 겁니다. 007 시리즈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문레이커 - 007의 완전한 SF화 2008-10-27 08:22:00 #

    ... 분위기도 있기는 있었습니다. 그런 이야기는 전부 나중에 하기로 하고, 일단은 전편 포스트들이 궁금하신 분들을 위한 링크......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이 정도 되면 정말 많이 쓴 건 맞는데......아직도 절반이 남았다는거;;;그리고 개봉은 다음주..... 솔직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유어 아이즈 온리 - 갑자기 다시 옛스러워진 본드 2008-10-28 08:26:07 #

    ... 진정으로 오래 살아남는데 그 역할을 다 한 사람이라는 생각이 드는군요. 일단 전 리뷰들이 궁금하신 분들을 위해 링크 걸어 드립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사실상 이 전편인 문레이커는 흥행적으로는 성공했지만 일단 너무 심한 SF성으로 인해 이런 저런 문제가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옥터퍼시 - 전작의 연장선, 물량의 업그레이드 2008-10-29 07:52:41 #

    ... 말입니다;;; 전 리뷰들이 궁금하신 분들을 위해 링크 걸어드립니다. 링크가 좀 많아요. 아마 저 링크가 조만간 스무개 칠 겁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솔직히, 그다지 이런 문제 신경 안 쓰고 싶기는 한데, 갈수록 리뷰 길이에 연연해 가는 듯;;;;&nb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뷰 투 어 킬 - 로저 무어 시대의 마지막 작품 2008-10-29 23:17:03 #

    ... 이야기들, 그리고 1대인 숀 코넬리, 그리고 한편으로 내려와 버린 조지 라젠비에 관한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은 아래 링크를 클릭하시면 됩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럼 시작하겠습니다. 일단 이 리뷰를 그다지 길지는 않을 예정인데, 솔직히 할 말이 별로 없는 리뷰거든요. 이유는 리뷰에서 밝혀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리빙 데이라이트 - 티모시 달튼의 시작, 그리고 인간적인 본드 2008-10-30 07:57:27 #

    ... 대인 숀 코넬리, 2대 조지 라젠비, 3대 로저 무어에 관해 궁금하신 분들은 아래 링크를 클릭 하시면 됩니다. 순서는 영화 공개 순서입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14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오늘은 그런대로 시간이 좀 있군요. 솔직히, 티모시 달튼이 올라오게 된 건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살인 면허 - 임무에 충실한 007을 버리고 마음을 앞세운 제임스 본드가 되다 2008-10-30 23:51:42 #

    ... 리뷰일지도 모르겠습니다;;; 어쨌든간, 그 전 15편에 달하는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은 아래의 링크를 선택하셔서 클릭 하시면 됩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14편보기15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이 속도로 나아가면 아마도 전날에는 제대로 카지노 로얄 리뷰를 할 수 있지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골든아이 - 16년만의 시리즈 부활, 새 적을 만난 007 2008-10-31 08:31:38 #

    ... 4대 티모시 달튼에 관한 16개의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은 뭐든 밑의 링크를 선택을 하시면 됩니다. 각각의 링크는 해당 편수와 연결 됩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14편보기15편보기16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오랜만에 새 영화에 가까워지는 느낌이라 좋기는 하군요.&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네버 다이 - 냉전시대의 종말과 새로운 적 2008-11-02 02:01:30 #

    ... 그리고 1,2,3,4대 제임스 본드에 관한 이야기들, 액션 강도에 관한 정보가 필요하신 분들은 밑의 리뷰에서 해당 편수를 선택하시면 됩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14편보기15편보기16편보기17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오늘의 맨 처음 리뷰인 랜드바이 공연 리뷰에서 하두 고생을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언리미티드 - 새 시대의 안정화, 과거의 스타일도 안정화 2008-11-02 19:34:22 #

    ... 코넬리, 조지 라젠비, 로저 무어, 티모시 달튼, 피어스 브로스넌에 관한 전 시리즈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은 해당 편수를 클릭하시면 됩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14편보기15편보기16편보기17편보기18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어제 밤 새서 놀아서 그런지 눈 밑에는 다크서클이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어나더데이 - 시리즈의 모든 미덕을 개판친 작품 2008-11-03 08:43:03 #

    ... sp;이전 리뷰, 그러니까 어나더데이 바로 직전까지의 찬란한 역사가 궁금하신 분들은 아래를 클릭하시면 해당 편수의 리뷰를 보실 수 있습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14편보기15편보기16편보기17편보기18편보기19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지금 시간이 시간인지라 솔직히 편짐 수준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카지노 로얄 - 시리즈의 재 런칭, 느와르에 가까워진 스타일 2008-11-04 08:09:25 #

    ... , 로저 무어, 티모시 달튼, 피어스 브로스넌이 출연했던 영화들에 관한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은 밑의 링크중 해당 편수를 클릭 하시면 됩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14편보기15편보기16편보기17편보기18편보기19편보기20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일단 오늘 리뷰는 생각보다 좀 ... more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