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07 유어 아이즈 온리 - 갑자기 다시 옛스러워진 본드 횡설수설 영화리뷰

 솔직히, 이 외에 오늘은 아이유 음반 리뷰를 해야 하는데, 어제 영 몸이 안 좋아서 10시에 잠들어 버리는 상황이 발생, 아이유 리뷰는 완성도 안 되고, 바디 오브 라이즈 리뷰는 편집도 안 된 상황에서 올라가는 상황이 발생하고 말았습니다. 솔직히 이 글도 그다지 재가공은 많이 거치지 않은 글인데, 이 작품이 생각보다 많이 기억이 안 나기 때문입니다;;; 이제 슬슬 기억에서 한 작품 한 작품 줄어가는 거 보니 오늘 저녁부터는 미친듯이 서둘러야겠다는 생각이 드는군요. 이제는 다시 볼 시간이 없다는게 너무 중요해 진거죠 뭐.

 어쨌거나, 이 리뷰가 끝나면 드디어 로저무어도 두편 남습니다. 물론 그 이후에 티모시 달튼과 피어스 브로스넌, 그리고 다니엘 크레이그를 합쳐 놓으면 로저무어가 찍은 영화 편수가 나옵니다만, 정말 오래 제임스 본드 자리를 맡은 사람이고, 시리즈가 진정으로 오래 살아남는데 그 역할을 다 한 사람이라는 생각이 드는군요.

 일단 전 리뷰들이 궁금하신 분들을 위해 링크 걸어 드립니다.

1편보기
2편보기
3편보기
4편보기
5편보기
6편보기
7편보기
8편보기
9편보기
10편보기
11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사실상 이 전편인 문레이커는 흥행적으로는 성공했지만 일단 너무 심한 SF성으로 인해 이런 저런 문제가 많이 발생하고 말았습니다. 특히 관객들이 문레이커에 관해 갈데까지 갔다란 반응은 아마도 이후 시리즈 재 런칭의 신호가 되었던 다이 어나너데이에 다시금 등장하는 문제이기도 했죠. 한국에서는 다른 것이 문제가 되기도 했지만, 일단 미국에서는 개봉하면서 오히려 이 부분이 문제가 되었던 것이 사실입니다.

 그러한 상황에서, 제임스 본드 시리즈는 과거의 모습을 다시 찾아야 했습니다. 이 와중에 블록버스터 시리즈라는 부분에서도 살짝 궤를 달리 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도 했죠. 결국 이 영화에서 필요로 하는 것은 과거의 시리즈의 특징인 스토리 라인의 탄탄함과 액션 본연 위주라고 생각했던 제작자들은 이 영화에 그러한 부분을 적극적으로 반영 합니다. 정말로 이 영화는, 로저 무어의 전 시리즈들과는 다르게 다시금 초반의 분위기도 돌아간듯한 느낌도 듭니다. 일단은 전면적으로 공상과학의 색을 거의 다 걷어버린 영화인지라 상당히 스토리 라인에 힘을 실을 수 밖에 없기도 하고 말입니다.

 이러한 부분은 이런 저런 평이 많이 나오는 계기가 되었는데, 솔직히 이 작품에서 그동안 들어갔던 추진력이 좀 죽은 것도 사실입니다. 일단은 그 동안 SF측면에서 나왔던 무기들에 맞서서 고분군투 하면서 커졌던 스펙터클이 완전히 그 사이즈가 줄어들었고, 그 동안 열심히 써먹었던 스토리 라인도 급변하는 바람에 이야기가 중간에 살짝 루즈해 지는 부분이 생겼습니다. 하지만 아주 예전 색을 띄는 시리즈임에도 불구하고, 의외로 그 스토리 라인의 순수성을 지키면서도 상당한 액션성을 지니는 작품을 만들 수 있었습니다.

 이러한 부분에서 로저 무어는 생각보다 자신의 캐릭터를 잘 조절하고 있습니다. 일단 그 동안의 막장 스토리에 의존하는 모습을 과감히 버리고, 자신이 그 전면에 부각될 수 밖에 없는 시리즈에서 그 역할을 너무나도 충실히 수행해 내고 있는 모습이 돋보입니다. 이는 상당히 놀라운 일인데, 로저 무어의 첫 제임스 본드 시리즈인 죽느냐 사느냐에서는 그 모습이 상당히 불안했기 때문입니다. 시리즈가 4편이나 지나가먼서 일단은 그런 부분에 다시금 욕심이 났을 거라는 생각도 들기도 하고 말입니다.

 일단 이 작품에서 특이한건, 의외로 그 동안 좋은 경쟁자라는 구도로 나왔던 소련이, 뒤에 줏어먹기식 악당으로 나온다는 겁니다. 이는 상당히 놀라운 일인데, 이 작품 이후에서는 이상하게 소련이 계속 나쁘다는 방식으로 영화에 줄줄 나오기 때문입니다. 물론, 다른 방식으로도 말입니다. 이 이야기는 해당 시리즈에서 설명하기로 하죠.

 그리고 본드의 조력자로 나오는 사람이 또 다른 악당이라는데 그 특징이 있습니다. 일단 설정상 이 작품의 메인 악당의 경쟁자라는 설정인데, 의외로 이 부분이 잘 먹힌 것 같습니다. 첩보전이라는 부분에서도 상당한 합격점을 줄 수 있고 말입니다.

 결론적으로, 이 영화는 과거 스타일로 회기 하면서도 최근작의 흥미로움을 동시에 유지하는 매우 놀라운 영화라 할 수 있겠습니다. 솔직히 개인적인 중폄으로는, 이 영화가 살짝 지루한 면도 없지않아 있습니다만 그건 제가 이 다음 시리즈를 먼저 봐서 그런거고, 일단 이 영화만으로 따졌을 땐 상당히 스펙터클한 작품이라 할 수 있습니다.

핑백

  • 오늘 난 뭐했나...... : 007 옥터퍼시 - 전작의 연장선, 물량의 업그레이드 2008-10-29 07:52:41 #

    ... 하신 분들을 위해 링크 걸어드립니다. 링크가 좀 많아요. 아마 저 링크가 조만간 스무개 칠 겁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솔직히, 그다지 이런 문제 신경 안 쓰고 싶기는 한데, 갈수록 리뷰 길이에 연연해 가는 듯;;;; 이 작품은 여러모로 중요한 작품입니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뷰 투 어 킬 - 로저 무어 시대의 마지막 작품 2008-10-29 23:17:04 #

    ... 고 한편으로 내려와 버린 조지 라젠비에 관한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은 아래 링크를 클릭하시면 됩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럼 시작하겠습니다. 일단 이 리뷰를 그다지 길지는 않을 예정인데, 솔직히 할 말이 별로 없는 리뷰거든요. 이유는 리뷰에서 밝혀 집니다. 일단 이 영화는 앞서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리빙 데이라이트 - 티모시 달튼의 시작, 그리고 인간적인 본드 2008-10-30 07:57:27 #

    ... 로저 무어에 관해 궁금하신 분들은 아래 링크를 클릭 하시면 됩니다. 순서는 영화 공개 순서입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14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오늘은 그런대로 시간이 좀 있군요. 솔직히, 티모시 달튼이 올라오게 된 건 우연이라 할 수 있습니다. 일단 로저 무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살인 면허 - 임무에 충실한 007을 버리고 마음을 앞세운 제임스 본드가 되다 2008-10-30 23:51:42 #

    ... 든간, 그 전 15편에 달하는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은 아래의 링크를 선택하셔서 클릭 하시면 됩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14편보기15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이 속도로 나아가면 아마도 전날에는 제대로 카지노 로얄 리뷰를 할 수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일단 정확하게 흘러가지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골든아이 - 16년만의 시리즈 부활, 새 적을 만난 007 2008-10-31 08:31:38 #

    ... 궁금하신 분들은 뭐든 밑의 링크를 선택을 하시면 됩니다. 각각의 링크는 해당 편수와 연결 됩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14편보기15편보기16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오랜만에 새 영화에 가까워지는 느낌이라 좋기는 하군요. 이 전 시리즈가 중단되었던 이유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네버 다이 - 냉전시대의 종말과 새로운 적 2008-11-02 02:01:30 #

    ... 이야기들, 액션 강도에 관한 정보가 필요하신 분들은 밑의 리뷰에서 해당 편수를 선택하시면 됩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14편보기15편보기16편보기17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오늘의 맨 처음 리뷰인 랜드바이 공연 리뷰에서 하두 고생을 해 놔서 그런지 그 다음 리뷰부터는 그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언리미티드 - 새 시대의 안정화, 과거의 스타일도 안정화 2008-11-02 19:34:22 #

    ... 시 달튼, 피어스 브로스넌에 관한 전 시리즈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은 해당 편수를 클릭하시면 됩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14편보기15편보기16편보기17편보기18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어제 밤 새서 놀아서 그런지 눈 밑에는 다크서클이 한 가득이요, 머릿속에 해당 단어는 가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어나더데이 - 시리즈의 모든 미덕을 개판친 작품 2008-11-03 08:43:03 #

    ... 직전까지의 찬란한 역사가 궁금하신 분들은 아래를 클릭하시면 해당 편수의 리뷰를 보실 수 있습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14편보기15편보기16편보기17편보기18편보기19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지금 시간이 시간인지라 솔직히 편짐 수준이 거지게 가까울 것 같네요;;;&nbs ... more

  • 오늘 난 뭐했나...... : 007 카지노 로얄 - 시리즈의 재 런칭, 느와르에 가까워진 스타일 2008-11-04 08:09:25 #

    ... 스넌이 출연했던 영화들에 관한 리뷰가 궁금하신 분들은 밑의 링크중 해당 편수를 클릭 하시면 됩니다.1편보기2편보기3편보기4편보기5편보기6편보기7편보기8편보기9편보기10편보기11편보기12편보기13편보기14편보기15편보기16편보기17편보기18편보기19편보기20편보기 그럼 시작하겠습니다. 일단 오늘 리뷰는 생각보다 좀 길겁니다. 일단 007 역사적으로 중요한 ... more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