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임스 카메론의 비밀 프로젝트, "아바타"촬영현장입니다. 영화정보들

 제임스 카메론은 타이타닉때도 촬영장을 비밀에 붙여 온 바가 있습니다. 그 전에 어비스 개봉당시, 이 프로젝트가 새어 나가면서 싸구려 아류작 영화가 먼저 개봉하는 상황이 벌어졌고 (이부분은 사실 카메론의 잘못도 있습니다. 촬영에 너무 심하게 완벽을 기한지라 촬영 기간이 엿가락처럼 늘어났기 때문이죠.) 그 이후로 내용을 공개하지 않는 것으로 유명해졌습니다. 물론 타이타닉때는 불가피한 사정으로 인해 세트 전체를 공개해야 하는 상황도 한 번 벌어졌다고 하더군요. 이번에는 그런 상황마져도 오지 않은지라 아무래도 내용이 계속 비밀에 붙여지고 있습니다.

 물론 이러한 관행은 이제는 거의 모든 영화에 적용이 되고 있습니다. 사람들이 똑똑해져서 그런지는 몰라도, 내용을 알게 되면 영화를 알게 되었다고 생각을 하는 사람들이 많아졌다고 하더군요. 개인적으로는 내용을 다 알더라도 영화가 그걸 비쥬얼적으로 어떻게 풀어놨는지에 관해 상당히 궁금해 하는 축인데 안 그런 사람들도 많나보더군요.



 어쨌든간에, 이래저래 뒤지다 보니 역시나 DVDprime에 사진이 올라와 있더군요.







 솔직히, 이 영화가 도데체 뭘 찍는지는이 사진 가지고도 파악이 안 되는군요;;;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