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러드" 새 포스터들입니다. 영화정보들

 뭐, 그렇습니다. 개인적으로이 영화를 기대를 걸고는 있는데, 솔직히 아무래도 B급 냄새가 너무 많이 나는 것도 사실입니다. 어느분이 말씀하시기를 예고편만 봐서는 거의 수준이 특촬물이라고 하시더군요. 솔직히 전 그 부분이 제일 불안합니다. 전 어렸을 시절부터 후래쉬맨이라던가, 바이오맨같은 것들을 별로 좋아하지 않았거든요. (제 기억에 무슨 생선 인간 뭐 그거 나오면서부터였을 겁니다.) 지금도 그다지 좋아하지 않죠. 그 유명한 가면라이더도 그다지 좋아하는 편은 아니니 말입니다.

 어쨌거나, 전지현이 이번에는 좀 제대로 나오기를 기대를 해 봅니다. 즉, 좀 예쁘게, 그리고 연기적인 면에서도 좀 괜찮게 나왔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드는군요.



 그럼 포스터들 갑니다.







 마지막건 이상하게 전지현을 CG로 만들어냈다는 생각이 드는군요;;;



P.S 원래 올라와 있던 포스터중에 한 장 뺐는데, 어제 예고편이랑 같이 올라온 포스터이기 때문입니다.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