뭐, 그렇습니다. 줄줄이 출시가 되는 겁니다. 지름신 강림 시리즈

 슬슬 오래된 영화의 대작들도 본격적으로 올라오고 있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당기는 영화들이 꽤 많더군요.




 늑대와의 춤을인데......역시 패키지는 죽입니다. 국내 DVD는 상태가 영 메롱이라는 평가가 있던데, 자막이 없는 상태에서 이리로 가야 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분노의 주억 역시 표지의 매력으로 사게 될 듯 합니다.




 더 타운은 국내에는 아직 개봉 이야기도 없는데, 벌써 해외에는 출시 예정작입니다. 이거 사야 하는건가 싶습니다;;;




 벤 허 역시 박스판 발매가 예정 되어 있습니다. 형태로 봐서는 디럭스 박스판인거 같은데 말이죠......




 시민케인 역시 얼티밋 컬렉터스 에디션입니다. 이것도 박스판일 가능성이......솔직히 이런 패키지 디자인, 보관이 힘들어서 그렇지 내실이 죽이거든요.




 약간 재미있는 건데, 전우치 입니다. 별로 안 땡기는 이유는, 이미 국내에 정발로, 꽤 괜찮게 출시가 되어서 말이죠. 아무튼간에 해외에도 한국 영화가 나온는거는 좋은 일입니다.

 뭐, 그렇습니다.......줄줄이 지를 것들만;;;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