뭐, 그렇습니다. 해외 출시판인거죠. 지름신 강림 시리즈

 개인적으로 해외 출시작 목록을 볼 때마다 항상 위험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아무래도 지르고 싶은게 줄줄이 있어서 말이죠. 그런 의미에서 보자면 말이죠.....아무래도;;;





 트라이건 극장판입니다. 개인적으로 아무래도 이 작품을 가지고 싶기는 한데....아무래도 좀;;;




 일본이 한국과 가장 근본적으로 다른 케이스 입니다. 한국 드라마를 출시를 블루레이로 해 버리는;;;




 일본이 더 나아 보이는 케이스 또 하나 입니다. 나잇 앤 데이인데, 스틸북이죠.




 뭐, 그런거죠. 이 영화 역시 손에 넣고 싶은데, 아무래도 뭐........

 해외 출시판이라는게 다 그렇죠 뭐.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