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제규 감독의 신작, 마이웨이 촬영장 사진입니다. 영화정보들

 강제규 감독은 이제 점점 전쟁 블록버스터쪽으로 흘러가는 것 같습니다. 생각해 보면 재미있는게 하나 있는데, 그가 같은 소재를 두 번 만들면, 두번째는 재미 없었다는 것이죠. 확정된 것은 아닙니다만, 마이웨이가 어떻게 나오는가에 따라 갈릴 것 같네요. (은행나무 침대와 단적비연수 이야기 입니다.)

 아무튼간에, 뒤지고 다니다 보니, DP의 물개현무님이 사진을 띄워 놓으셨더군요.







 뭐, 그렇습니다. 전쟁 이번에는 좀 더 크게 벌어지는 느낌이네요.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