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식, 차기작은 테이큰식 액션 스릴러? 영화정보들

 제 기억에 류승범이었나요? 그가 최민식의 눈빛을 가질 수만 있다면, 일찍 늙어도 좋다고 한 이야기가 있었던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진짜 최민식은 영화마다 정말 좋은 모습을 보여줬었죠. 송강호와는 색이 전혀 다르지만, 말 그대로 영화 내에서 자신의 존재감을 제대로 밝혀주는 그런 배우이기도 했습니다. 악마를 보았다 이후에 한동안 조용해서 대체 뭘 찍는가 해서 궁금해 하던 차인데, 차기작 소식이 들어 왔더군요.







 일단 이번 차기작의 경우는 솔직히 불확실하기는 합니다. 작품 자체가 이런 저런 문제에 얽힌 양반이 진행하고 있는 프로젝트이거든요. 제목이 '바그다드'라는데, 딸을 구하려는 상처 입은 영웅 스타일로 영화에 출연을 할 거라고 합니다. 방식이 테이큰 식의 영화라고 하는데.......글쎄요. 아저씨 외에는 아직까지는 제대로 된 구출 영화가 나온 적이 별로 없어서 좀 걱정이 되기는 하네요.

 아무튼간에, 최민식의 경우는 그 윤종빈 감독의 작품에 출연할 예정이기도 해서 말이죠. (솔직히 제가 본 윤종빈 감독의 영화는 비스티 보이즈인데, 솔직히 그렇게 재미있는 영화는 아니었습니다.) 일단은 한동안은 스크린에 자주 얼굴을 내비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뭐, 헐리우드쪽도 제의가 들어 왔다고 하는데, 이쪽 이야기는 그다지......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