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로 간 다이하드! "다이하드 : 굿 데이 투 다이" 입니다. 영화정보들

 개인적으로 다이하드 시리즈는 이제는 샹후라고 말 할 부분들이 있기는 합니다. 전 물론 3부터 보기 시작한 사람이기는 합니다만, 1편과 2편의 스타일을 나중에 접했고, 또 그 두 편이 정말 좋았다는 생각이 들어서 말이죠. 그 이후로 점점 더 넓어지는 스타일은 애매해 보였던 데다가, 아무래도 과거의 한정된 공간의 액션이 정말 그리운 것도 있습니다. (물론 그렇다고 해서 그 뒤의 작품들이 다 별로라는 이야기는 아닙니다. 그냥 그 시절이 그립다는 이야기에 가깝죠.)







 아무튼간에, 이번에는 아들까지 나오더군요.



 그럼 예고편 갑니다.









 이런 영화는 자고로 큰 화면에서 봐야 맛이죠.

덧글

  • 제트 리 2013/01/10 07:33 #

    부르스 윌리 홍 ㅎㄷㄷㄷㄷㄷ
  • vibis 2013/01/10 08:47 #

    액션영화는 별로 안 좋아하는데, 다이하드 4.0은 정말 재밌게 봤습니다.
    이번에도 기대되네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