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을 또 줄줄이 질렀습니다. 지름신 강림 시리즈

 이번에도 원정 떴습니다. 결국 사온거죠.




 원샷입니다. 이번에 부천 가서 질렀죠.






 라스트 코요테 역시 질렀습니다. 솔직히 이건 책이 있나 없나로 꼬여있죠.





 고스트 라이터 역시 질렀습니다. 참고로 이건 오는 길에 중고서점에 들러서 질렀네요.

 어째 특정 출판사에 점점 올인 되는 느낌인데 말이죠......사실 이 출판사가 보관하기가 좋은 사이즈로 나와서 말이죠.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