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책을 또 질렀습니다. 지름신 강림 시리즈

 뭐, 그렇습니다. 오늘도 지른 책 이야기죠.




 결국 분위기에 휩쓸려 구매한 채텀 스쿨 어페어 입니다.





 엔더의 그림자 역시 손에 넣었습니다.





 소설 김전일 3권입니다. 1권과 2권은 어째 가지게 되어서 말이죠.

 웬만한 책은 이제 거의 다 가지게 되었네요.

덧글

  • 2014/08/29 20:57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