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엔틴 타란티노의 새로운 작품, "증오의 8인" 스틸샷들입니다. 영화정보들

 제가 좀 영화에 관해 몰랐던 시절을 생각해보면, 솔직히 제가 펄프 픽션을 제대로 이해하지 못했던 기억이 납니다. 하지만, 지금은 정말 재미있게 보는 영화중 하나죠. 그래서 더 기대가 되고 말입니다.






 또 다른 서부극의 한 형태일 거라고 생가각 한 적이 있는데, 웬지 상궤를 벗어난 느낌에 더 가까운 물건일 듯 합니다.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