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을 더 샀습니다. 지름신 강림 시리즈

 뭐, 그렇습니다. 열심히 읽고는 있는데, 사는 속도가 더 빠른 상황이죠.




 우선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Vol.1" 입니다. 정말 오래간만에 그래픽노블 이네요.




 애거서 크리스티 전집도 계속해서 사고 있습니다. 이번에도 제목을 잘 모르는 작품입니다.




 "민희, 치즈에 빠져 유럽을 누비다" 역시 구매 했습니다. 이 책이 은근 시리즈이거든요. 저는 후속작이라고 할 수 있는 파스타 편부터 구매 했습니다.

 그렇습니다. 지름은 끝이 없는 겁니다.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