던컨 존스의 차기작 이야기가 벌써 나왔네요. 영화정보들

 던컨 존스는 현재 워크래프트를 제작하고 있는 중입니다. 그런데, 이 감독의 차기작 이야기가 벌써 나왔더군요. 아무래도 막바지이니 말이죠.






 이번에 나오는 영화의 제목은 "Mute"로, 동쪽이 서쪽을 깨부수고 난 40년 뒤의 사회로, 이주민이 중심이 된 베를린이 중심이 될 거라고 합니다. 여기에서 레오라는 인물이 나오고 이 인물은 벙어리 라고 합니다. 그리고 이 인물은 미국인 의사를 단서로 생각하고 자신이 사랑했던 여자를 찾아 나서는 이야기가 될 거라고 합니다.






 이 영화에서 폴 러드는 미국인 의사로, 그리고 알렉산더 스카스가드는 문제의 벙어리 바텐더로 나온다고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