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려라 하니" 새 작품이 파토났더군요. 영화정보들

 달려라 하니는 개인적으로는 영심이와 더불어 별로 좋지 않은 추억을 대표하는 작품입니다. 아무래도 영화가 영화이다 보니 영화가 보여주는 것들에 관해서 매우 미묘하게 다가오는 상황이기도 해서 말입니다. 아무튼 나온다는 것에 관해서 아무래도 미묘하게 다가오는 부분들이 있기는 했습니다. 하지만 실질적으로 더 문제가 된 것은 역시나 이번 작품의 티저 포스터가 결국에는 다른 작품것을 배껴다 만들었다는 점에서 문제가 된 겁니다.






 일단 제작이 선 이유는 공식적으로 나오진 않았습니다만, 문제의 논란에서 진행된 것이라고 보는게 맞다고 하더군요.






 캐릭터만 아깝게 되었네요.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