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을 또 샀습니다. 지름신 강림 시리즈

 이번에도 책을 더 사들였습니다.



 
 우선 레이먼드 챈들러의 기나긴 이별 입니다. 생각보다 꽤 두꺼운 물건이더군요.




 애거서 크리스티 전집 역시 이번에 새로 들이게 되었죠.

 뭐, 그렇습니다. 이번에는 추리소설 계통이네요.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