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롬캐스트 2"를 샀습니다. 지름신 강림 시리즈

 저희집 TV는 스마트 TV 입니다. 하지만, 초기버전이다 보니 몇 가지 문제를 안고 있었죠. 가장 큰 문제는 넷플릭스 앱을 지원 못 한다는 점이고, 최근에 유튜브 접속도 끊겼다는 점, 점점 더 지원하는 앱이 줄어든다는 점이 계속해서 문제로 올라오고 있었습니다. 이 문제로 인해서 몇 가지 기계를 도마에 올리고 있었습니다.

 그래서 뒤진 기계가

1.아마존 파이어 스틱
2. 샤오미 미박스
3. 구글 크롬캐스트

 였습니다. 셋 중 하나를 사야겠다고 마음을 먹었는데, 아마존 파이어 스틱은 주문이 너무 오래걸리고, 샤오미 미박스는 가격에 비해 기능이 넘치더군요. 결국 고른 것은 크롬캐스트 였습니다.




 저는 그냥 구버전인 크롬캐스트 2를 샀습니다. 울트라의 경우에는 4K까지 지원 합니다만, 제가 필요로 하는건 FHD 수준이면 충분해서 말이죠. 가격대비로 봤을 때, 그리고 주변에서 쓰는 미박스의 사운드 재생 상태를 봤을 때 이건 좀 아니다 싶어서 결국 이걸로 갔습니다.

 여기에서 한 가지 걸렸던 것은 리모컨 지원과 앱을 따로 지원하는 것이 아니라 스트리밍 중계기 정도로만 이해가 된다는 사실이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아예 솔로로 돌아가는 기게를 원했고, 이로 인해서 미박스도 리스트에 올랐던 것이죠. 하지만, 미박스는 당장에 제가 써야 하는 판에 해외 주문 하는 것도 귀찮았고, 배송비도 귀찮았던 데다가, 결정적으로 사운드에 대한 이해가 좀 덜어지는 것 같더군요. 파이어스틱의 경우에는 배송 문제가 걸렸구요. 이 문제로 인해서 결국 가장 싸고 작은 이 기계를 산 겁니다.




 사실상 리모컨 기능을 하는게 스마트폰입니다. 조만간 제가 아이팟 터치를 사야 하는 이유가 되었죠.




 아무래도 미디어 스트리밍 기기에 가까운 편입니다.




 설정에 관한 매우 간단한 설명은 한 번 펼치면 다 나옵니다.




 기계입니다. 실제로는 매우 작습니다.




  전원선이 따로 있습니다. 알고 보니, 간간히 저같이 리시버에 물린 케이스의 경우에는 입력 전용 단자에 연결하기 때문에 출력이 부족한 경우가 있다더라구요. 그래서 연결 했습니다.




 그리고.....대망의 연결입니다. 리시버에 연결했더니 바로 인식 되더군요.

 뭐, 그렇습니다. 이제 넷플릭스도 굳이 노트북은 HDMI에 연결하는 지랄을 하지 않아도 되게 되었네요.

덧글

  • 0151052 2017/12/07 12:41 #

    FHD 60프레임 되나 확인해보세요.
    그거 때문에 스트레스 받다가 봉인했습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