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을 더 샀습니다. 지름신 강림 시리즈

 뭐, 그렇습니다. 이제는 완전 적자 입니다.




 우선 "어둠 속의 갈가마귀" 입니다. 이 책 입수가 좀 힘들었는데, 아무래도 사 오면서 후면이 좀 젖어버렸습니다. 그나마 읽고 그대로 두려고 산 책이니 할 말은 없지만요.




 요츠바랑 10권 입니다. 이 시리즈는 어째 괜히 손 댔다는 생각이 들면서도, 한 편으로는 계속 사게 되네요.

 뭐, 그렇습니다. 이번에도 다 빈칸 채우기네요.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