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을 샀습니다. 지름신 강림 시리즈

 뭐, 그렇습니다. 너무 많이 지르는 바람에 지금 현재 적자 입니다 ㅠㅠ




 고행의 순례자는 재구매 입니다. 예전에 리퍼 도서를 구매한 적이 있는데, 뒤의 내용이 떨어져 나갔더라구요. 덕분에 다시 구매 했습니다.




 요츠바랑 4권 입니다. 결국 빈칸 채우기 성공 한 것이죠.

 뭐, 그렇습니다. 계속 감시를 해야 하고, 돈이 없을 때에도 타이밍 못 맞추면 그나마 싸게 사는 것도 힘드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