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 캐릭터 포스터들입니다. 영화정보들

 사실 그렇습니다. 곰곰히 생각 해보면 할 수록 사실상 별로 손이 안 가는 영화여서 말이죠. 이번에도 극장에서 보긴 할 것 같은데, 그게 끝일 거라는 생각도 같이 듭니다.






 그나저나, 수현이 내기니라니;;;; 이런 희한한 캐스팅이;;;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