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너프 세드" 블루레이를 샀습니다. 지름신 강림 시리즈

 이 타이틀은 이상하게 저와 인연이 정말 없던 타이틀이었습니다. 개인적으로 무척 궁금한 영화이고, 좋아하는 배우들이 잔뜩 나오는데 출시 시점에는 돈이 없고, 지금은 신품이 없더군요. 덕분에 중고 매장을 전전해서 샀습니다.




 제가 이 영화를 궁금해 한 이유는 바로 제임스 갠돌피니 덕분입니다. 이 영화가 유작이라서 말이죠.




 서플먼트가 많지는 않은 편 입니다. 음성해설이 있는줄 알았는데, 제 기억이 잘 못 된 거더라구요.




 디스크 이미지는 폭스 중기 타이틀 특유의 분위기 입니다.




 내부 이미지 멋지더군요.

 뭐, 그렇습니다. 결국 이 영화도 어디선가 사는 데에 성공 한 겁니다.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