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저씨 감독의 신작, "악질경찰" 포스터와 예고편 입니다. 영화정보들

 솔직히 이정범 감독은 좀 미묘한 감독이기는 합니다. 분명히 아저씨는 괜찮게 만들었습니다. 영화적으로 뭘 끌어내야 하는가에 관하여 확실히 아는 지점이 있다고 생각 되었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그 이후에 나온 우는 남자의 경우에는 영화가 너무 지루했었던 것이 사실입니다. 액션을 그래도 잘 만들었긴 한데, 솔직히 그 액션 외에는 볼만한 것들이 하나도 없었다는 점에서 아무래도 이번 영화가 좀 걱정되는 상황이었습니다.







 그나저나, 이선균은 점점 이런 이미지로 가는 듯 합니다;;;



 그럼 예고편 갑니다.







 예고편은 좀 나아보이긴 하네요.

덧글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