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을 또 샀습니다.

 뭐, 그렇습니다. 피해갈 수 없는 책들이 좀 있더군요.




 우선 "토스카니니" 입니다. 이 시리즈중 얇은 두께를 자랑하긴 하는데, 내실은 정말 좋은 책이어서 말이죠.




 데드풀 Vol.2 입니다. 이제 이 시리즈도 메꾸긴 하는 듯 하네요.

 뭐, 그렇습니다. 오늘은 다시 일관성 물 말아먹었습니다.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