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reepshow"가 드라마로 나오더군요. 영화정보들

 굉장히 기대되는 듯한 제목으로 적었습니다만, 저는 크립쇼를 본 적이 없습니다. 조지 로메로의 작품을 제대로 본 적이 없는 상황이긴 해서 말이죠. 사실 제가 본 작품들은 시체 3부작이 다 입니다. 심지어 랜드 오브 데드부터는 아예 손도 안 대는 상황이 되었죠. 상황이 이렇다 보니 솔직히 이번 작품이 왜 그렇게 사람들이 기대 하는 물건인지에 관해서 별로 할 말이 없는 상황이기는 합니다. 그래도 주변에 기대 하는 분들이 많아서 말이죠.






 적어도 망할 이유는 없을 듯 합니다만, 지켜봐야죠.



 그럼 예고편 갑니다.







 예고편은 의외로 재미있어 보이네요.

덧글

  • 역사관심 2019/10/01 03:04 #

    전형적인 서양식 공포 모음집같네요. (솔직히 그다지 무섭다기보다는 액션물로 느껴지는 ㅎㅎ)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