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임스 맨골드 曰, "X-23 연출 해보고 싶다!" 영화정보들

 제임스 맨골드는 참 묘한 감독입니다. 사실 울버린 만들던 시절 보고 있노라면 이 감독이 정말 능력이 있는 감독이 맞는가 하는 생각이 들었던 것이 사실입니다. 영화가 재미있다고 말 하기 좀 미묘한 구석들이 많았던 것이 사실이거든요. 하지만 그 마지막이라고 할 수 있는 로건을 보고 있노라면, 영화의 에너지가 뭔지 제대로 이해는 하고 있었던 감독이 왜 그렇게 그동안 힘들었는지 오히려 궁금했던 상황이죠. 그 덕분에 마무리 한 번 화끈하게 했다는 생각이 들었고 말입니다.






 이 감독이 X-23을 연출 해보고 싶다는 이야기를 내비쳤습니다. 로건 분위기 위주로 가는 영화를 하고 싶다고 했다더군요.






 다만 현재 마블의 상황을 생각 해보면, 로건 같은 영화 다시 내기는 좀 힘들어 보이긴 합니다.

덧글

  • RuBisCO 2020/01/11 10:38 #

    아무리봐도 X-23 가지고 더 울버린 찍을거 같아서 무섭군요.
  • 로그온티어 2020/01/11 19:21 #

    물 들어올 때 노젓고 싶은 심정...
    허나 너무 늦었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