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체스터 바이 더 씨" 블루레이를 샀습니다. 지름신 강림 시리즈

 결국 이 타이틀을 샀습니다. 이 타이틀 때문에 일산까지 갔다왔죠. 물론 다른 데보다 7천원 정도 싸다는게 마음에 들었습니다.




 참고로 풀슬립판 입니다. 스틸북이 아니어서 더 좋더군요.




 디자인은 꽤 편안한 편 입니다.




 디스크 케이스 입니다.




 연속 이미지라서 목가적인 분위기로 가고 있습니다.




 디스크도 심플하게 나왔습니다.




 양면 슬리브로 되어 있더군요.




 엽서 비슷한거랑 뭔지 모르겠는게 있더군요.




 사실 저는 이게 책자인줄 알았는데, 책자 겉을 싸고 있는 식이더라구요.




 책자는 이거구요.




 기본적으로 연속 이미지로 되어 있습니다.




 내부는 대략 이런 식입니다.




 접지 포스터도 같이 들었습니다.

 사실 이 타이틀이 왜 가격이 그렇게 떨어져 있었는지는 미스터리 입니다. 같은 타이틀 중고도 2만 5천원이 넘는데, 특별히 없어진게 없는데 말이죠. 케이시 애플렉 때문인건 아닌거 같고 말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