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 블루레이를 샀습니다.

 사실 이 타이틀과 몇몇 타이틀을 하루에 가져왔긴 합니다. 하지만 작품이 다르니 따로 올렸죠.




 저는 아웃케이스 있는 초판 입니다.




 일종의 띠지 뒷면입니다. 진짜 뒷면은 따로 있습니다만, 산 사람만의 기쁨으로 남겨놓겠습니다.




 엽서와 카드 비스무레 한 것들입니다. 사실 이런게 왜 들어가 있는지는 아직까지도 좀 이해가 안되긴 합니다.




 그리고 책자 입니다. 포토북이죠. 뒷면은 그냥 주황색에 로고만 있어서 안 찍었습니다.




 내부는 이런 식입니다. 제일 유명한 장면중 하나라 찍었습니다.




 디스크 케이스 입니다. 포스터 이미지를 다시 썼더군요.




 서플먼트는 사실 좀 아쉬운 편입니다만, 코엔 형제 작품이 대부분 그래서 말이죠.




 디스크 입니다.




 내부 이미지 입니다. 저 달려가는 이미지 정말 많이 쓰네요.

 뭐, 그렇습니다. 정말 줄줄이 구매 했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