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을 또 구매 했습니다. 지름신 강림 시리즈

 이번에는 정말 미친듯이 사들인 케이스입니다.




 우선 드림캐처 2권 입니다. 스티븐 킹 작품을 계속해서 사들이고 있죠.




 "아, 김수환 추기경" 1권입니다. 솔직히 이 책은 읽어보고 뭔가 감동이 있어 소장하려고 샀습니다.

 뭐, 그렇습니다. 이번에는 뭔가 마음에 무게가 있는 책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