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07 No Time To Die" TV 스팟 입니다. 영화정보들

 개봉이 밀리고서 마음 한 구석이 허한 느낌이 듭니다. 대신 그래도 좋게 생각하고자 하는 것이, 이 영화 보기 전에 사 놓은 블루레이를 한 번 다 볼까 합니다. 솔직히 007 시리즈를 좋아하긴 하는데, 제대로 처음부터 끝까지 다 본 적은 리뷰 쓰면서 고생한 단 한 번이어서 말이죠. 심지어 옥토퍼시는 개인적으로 매우 싫어하는 작품인데, 제가 삐에로에 대한 극심한 공포를 가지고 있기 때문이라는 매우 기막힌 점 때문이기도 합니다.






 아무튼간에, 이 영화도 일단 기다려 봐야 할 듯 합니다.



 그럼 예고편 갑니다.







 짧긴 한데, 이번에도 화려하긴 한가 보네요.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