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을 더 샀습니다. 지름신 강림 시리즈

 계속 사들이고 있습니다. 사실 이 외에도 산게 더 있어요;;;




 우선 제목부터 강한 "낙태" 입니다. 최근에 계속 마이클 크라이튼 책을 모으고 있어서요;;;




 대역백자 시리즈 세번째인 "대역 백작의 도전" 입니다. 이런 이미지 좋아해서 마구 사들이고 있죠.

 충동구매, 시리즈 쌓기, 잘못보고 사기 모두 나쁜 상황인데, 그래도 이상하게 자기 합리화가 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