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어폰을 하나 샀습니다.

 얼마 전 DAP를 하나 샀고, 그냥 집에 있는 이어폰을 쓰려고 했습니다. 하지만, 그보다 나은게 필요하긴 하겠더군요.




 사실 그렇게 유명한 물건은 아닙니다. 중국산 물건인데, 묘하게 사운드 벨런스가 잘 잡혀 있는 물건이어서 말이죠. 전에도 구매한 적이 있는데, 결국 같은걸로 한 번 더 샀습니다.




 뒤집어보면 이렇게 보입니다.




 소위 말 하는 더블 유닛 입니다.

 뭐, 그렇습니다. 오랜만에 음악에 대한 욕심이 불타오르고 있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