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07 노 타임 투 다이" 예고편 입니다. 영화정보들

 이 영화도 정말 미루고 미뤘다가 이제야 개봉하게 되었습니다. 개인적으로 무척 많은 기대를 걸고 있는 작품인데, 아무래도 제가 007 시리즈의 팬이기 때문입니다. 사실상 스파일 스릴러물에 깊이 빠지게 된 기본을 제공한 시리즈이니 말입니다. 물론 영화쪽으로는 그냥 본격 액션물로 해석하는 경향이 더 많긴 합니다만, 그래도 소설쪽으로 넘어가면서 의외로 옛날 스파이 소설물이 가져가는 재미도 상당해서 말입니다.






 정말 거진 1년을 돌아 이제야 개봉하게 되네요.



 그럼 예고편 갑니다.







 예고편 정말 멋지게 나오긴 했습니다.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