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샌드맨" 포스터와 예고편 입니다. 영화정보들

 개인적으로 그래픽노블 샌드맨 시리즈를 썩 좋아하진 않습니다. 나름 괜찮은 이야기를 한다는 생각을 하긴 했지만, 묘하게 피곤하게 다가와서 말이죠. 특히 후반으로 가면 갈 수록 점점 더 이상해진다는 느낌이 들었고 말입니다. 제가 닐 게이먼 이라는 작가를 피곤하게 생각하게 된 계기이기도 합니다. 사실 이 문제로 인해서 넷플릭스가 아니었다면 굳이 이 작품을 볼 거라고 생각을 전혀 안 했던 상황이기도 합니다.






 그래도 분위기는 잘 살릴 것 같아서 말이죠.



 그럼 예고편 갑니다.







 음산하고 기괴한건 잘 살린 것 같네요.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