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을 더 구매 했습니다. 지름신 강림 시리즈

 뭐, 그렇습니다. 멈출 수 없는 것이죠.




 "킬러 넥스트 도어" 입니다. 스릴러 소설이 미친듯이 땡겨서요.




 "장미의 이름 창작 노트" 입니다. 서플먼트격이라.......이런거 너무 좋아해서 탈이긴 합니다.

 이번에도 소설류이긴 합니다.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