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개봉영화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콰이어트 플레이스 2 - 영화적 쾌감을 극대화 하는 법

 결국 이 영화도 미리 확정 해버리고 말았습니다. 그럴 수 밖에 없었던 것이, 1편을 극장에서 본 데다가 매우 즐겁게 보다 보니 아무래도 제대로 개봉일이 확정 되기 전에라도 일단 리스트에 올려 놔야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말입니다. 영화가 영화이다 보니 매우 재미있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든 것도 있고 말입니다. 물론 몇 가지 미묘한 상황이기는 한데,...

아야와 마녀 - 걱정보다는 낫지만, 기대보다는 아쉬운 기묘한 작품

 솔직히 이 작품을 추가하면서 좀 미묘하게 다가왔던 것이 사실입니다. 아무래도 작품을 만드는 데가 해당 방식으로 작품을 만들었던 경력을 못 본 게 있어서 말이죠. 물론 그 외에도 이런 절너 다른 의문점과 불안점이 몇 가지 있기도 합니다. 그만큼 이 작품에 관해서 미묘하게 다가오는 상황이 되어버린 겁니다. 사실 그래서 봐야 하는 건가에 대한 의문...

캐시트럭 - 감정을 통해 더 깊게 보이는 액션 영화

 이 영화도 보려고 마음을 먹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이 영화에 관해서 매우 독특한 면모가 몇 가지 있다는 생각이 들기는 합니다만, 아무래도 액션 영화가 될 거라는 생각이 들기는 합니다. 몇 가지 미심쩍은 지점들이 있기는 합니다만, 적어도 감독이 잘 할 때는 또 잘 하는 감독이다 보니 그래도 걱정이 덜 되는 지점들이 있는 것도 사실이기는 합니다. ...

컨저링 3 : 악마가 시켰다 - 공포 외의 이야기가 중구난방

 이 영화도 리스틑에 추가 하게 되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이 영화가 좀 미묘하게 다가오는 상황이 되긴 했는데, 아무래도 그동안 바귄게 좀 있는 상황이니 말이죠. 시리즈에 스핀오프까지 전부 다 본 상황에서 이 작품을 안 본다고 하기 참 미묘한 면이 있는 것이 사실이기는 합니다만, 감독에 관해서 지금 당장 좀 미묘하게 다가오는 지점들이 있는 것도 있...

크루엘라 - 선악의 결합과 혼돈을 온가족용 영화에 담다

 결국 이 영화도 추가를 하는 상황이 되었습니다. 무엇보다도, 아무래도 이 영화가 가져가는 기조가 너무 궁금해서 말이죠. 디즈니가 나름대로 비슷한 류의 영화를 시도한 게 얼마 되지도 않았고, 흥행 측면에서도, 비평 측면에서도 같은 게열의 몇몇 작품들은 극명하게 결과가 갈려버리는 상황이 나오기도 했기 때문입니다. 사실 이 문제로 인해서 흥미로운 ...

분노의 질주 : 더 얼티메이트 - 자동차 폭주족 영화가 거대 액션 블록버스터롸 완전히 변모하다

 이 영화를 추가하면서는 별 고민이 없었던 것이 사실입니다. 애초에 워낙에 큰 영화이기도 하고, 아무래도 기존 시리즈에 관한 어느 정도의 만족감이 이 영화를 기대하게 만드는 면도 있었으니 말입니다. 다만, 시기가 시기인 데다가, 이 오프닝을 쓰는 때에는 엄청난 수의 감염자가 나오다 보니 이 영화가 오히려 기피 되는 면도 있는 것이 사실이었습니다...

스파이럴 - 독립된 영화로서의 위치는 잡았는데, 정작 완성도는 애매한 영화

 이 영화는 추가를 해야 하나 고민이 좀 있었습니다. 아무래도 제가 쏘우 시리즈를 전혀 안 본 상황이어서 말입니다. 고어물에 관한 부담과 거부감이 너무 심한 것이 있기는 해서 말입니다. 하지만 이 영화의 경우에는 뭔가 새로운 것을 보여주지 않을까 하는 기대와 함께, 배우진에 대해서 나름대로 기대를 가지게 된 면이 있다 보니 리스트에 올리는 상황...

내가 죽기를 바라는 자들 - 화끈한 팝콘 영화

 또 다른 영화 리뷰를 하게 되었습니다. 개인적으로 묘한 상황이기는 하죠. 사실 어린이날이다 보니 아무래도 극장 가는 것 자체가 미묘한 상황이 된 것이 사실이기는 합니다만, 그래도 어린이날에 어린이를 피할만한 영화가 개봉하는 상황이다 보니, 바로 이 영화를 올릴 수 있게 되었죠. 물론 아무래도 경계는 해야 하는 상황이고, 최대한 사람 안 몰리는...

더 스파이 - 세계의 파괴를 막기 위해 위험을 감수한 사람들

 이 영화도 일단 리스트에 추가를 하긴 했습니다. 개인적으로 무척 궁금한 영화이기도 하고, 동시에 스파이 영화이기도 하다 보니 안 궁금하다고 하더라도 극장에서 보게 될 영화인 것은 분명해서 말입니다. 개인적으로 스파이 영화라고 하면 정말 앞뒤 안 가리고 보게 되는 면이 있는 것이 사실이기는 합니다. 게다가 아무래도 좋은 배우가 원톱으로 나오는 ...

마크맨 - 이쯤 되면 리암 니슨도 지겨울듯

 이 영화를 결국 리스트에 올리게 되었습니다.개이적으로 이 영화를 봐야하는가에 관해서 고민이 좀 있었던 것이 사실입니다. 아무래도 이 영화가 가져가는 이야기가 제게 아주 매력적으로 다가온건 아니라서 말이죠. 상황이 상황이다 보니 과연 극장에 다시 가야 하는가 하는 문제도 마음에 걸렸고 말입니다. 하지만, 최근에 제가 압축이 정말 사정없이 풀려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