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개봉예정영화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더 씽" 신작이 나오는군요.

 개인적으로 더 씽 시리즈를 그렇게 좋아하지 않습니다. 그래서 한 번도 제대로 본 적이 없죠. 심지어는 2011년판은 아예 예고편에서 넌더리를 냈고 말입니다. 하지만, 결국 신작이 나온다고 합니다. 나오는 이유가 웃긴데, 원래 51년작과 82년작은 존 W.캠벨 주니어의 거기 누구냐 라는 작품이 기본인데, 2018년에 거기 누구냐의 원판...

"탑건 : 매버릭" 스틸컷 입니다.

 이 영화도 슬슬 나올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 1편을 아직도 못 봤는데, 봐야겠네요. 수염이 참 기묘하게 다가오네요;;;

"닥터 스트레인지 인 더 멀티버스 오브 매드니스" 새 감독 이야기가 나왔네요.

 닥터 스트레인지 1편의 감독이었던 스콧 데릭슨은 묘한 필모의 감독이었습니다. 사실 이 영화 전의 블록버스터가 하필 지구가 멈추는 날 리메이크였죠. 이 영화 덕분에 닥터 스트레인지가 잘 안 나올 거라는 걱정도 했고 말입니다. 그래도 어느 정도 볼만한 결과를 만드는 데에는 성공을 거둬서 기대를 했었습니다. 게다가 이번에는 감독의 본류인 공포물 테...

"매트릭스 4" 촬영장 사진입니다.

 정말 찍네요;;;; 정말 찍습니다;;; 워너가 정말 프렌차이즈에 목말라 한다는건 알지만 그래도 이건 여전히 미심쩍네요. 나름 잘 끝났다고 생각하거든요.

디즈니가 "밤비"도 실사화 한다고 합니다.

 솔직히 이 실사화 소식은 정말 마음에 안 듭니다. 심지어는 정글북의 연장선으로 보는 데에는 나쁘지 않지만, 라이온킹의 연장선으로도 보고 있다고 해서 말이죠. 아무튼간에, 그래도 각본에 공은 좀 들이나 봅니다. 위 두 영화에 참여한 각본가들이 들어왔더군요. 사실 밤비가 실사 영화화 하기 힘든 스토리 라인이긴 하니 말입니다.

"라라걸" 예고편 입니다.

 솔직히 최근에는 포스팅감이 너무 줄었습니다. 심지어는 영화관에서 볼 영화들도 너무 줄어들었죠. 몇몇 영화들이 그 틈을 타서 개봉을 하는 상황이 되었는데, 개인적으로 그게 나름 좋다는 생각이 들면서도, 이 시기에 개봉 해서 무슨 의미가 있는가 하는 생각이 드는 것도 사실입니다. 물론 IPTV로 가거나 VOD 서비스를 할 때 극장 개봉작 타이틀을...

"The Lovebirds" 라는 작품입니다.

 이 작품에 관해서 제가 아는 것은 일단 배우가 코미디 위주로만 나온다는 사실이었습니다. 사실 제가 미국식 코미디 영화에 영 익숙해지지 않는다는게 좀 아쉽기는 하더군요. 아무튼간에, 이 영화가 가져가는 이야기가 그래도 나름대로 방향성이 있다는 생각은 들긴 하는데, 솔직히 그렇게 썩 땡기는 영화는 아닙니다. 제가 이 포스팅을 하는 이유는 매우 당...

"라라걸" 이라는 작품의 국내 포스터들 입니다.

 개인적으로 이 영화는 좀 궁금하긴 합니다. 여성 기수의 경마 우승 이야기라고 하더군요. 이미지 좋긴 하네요.

"The Night Clerk" 라는 작품입니다.

 이 작품을 인터넷에서 검색 하다 솔직히 좀 놀랐습니다. 이 영화가 갑자기 2011년 개봉한 작품이라고 나와서 말이죠. 이내 이유를 알 수 있었는데, 동일한 영어 제목으로 개봉한 프랑스 영화가 있던 것이었습니다. 사실 그래서 더 혼란스러운 상황이 된 것도 있기는 합니다. 어쨌거나, 이 영화를 나름대로 궁금하게 여기게 된 이유는 간단한데, 레디 ...

"Saint Maud" 라는 작품입니다.

 이 영화에 관해서는 약간 궁금해서 찾아보기는 했습니다. 수녀 나오는 심령 스릴러물로만 생각하고 있었는데, 의외로 의지를 가진 수녀들이 나름대로 치류를 위해서 노력하는 이야기라고 하더군요. 그만큼 이 영화가 가져가는 이야기가 한 번 지켜볼만한 물건이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가져가고 있기도 합니다. 그만큼 이 영화가 가져가는 이야기가 궁금해졌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