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걱정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바람의 검심" 실사 영화가 또 나오네요.

 개인적으로 일본 코스프레 영화를 정말 싫어합니다. 영화 할 능력도 안 되는 것들이 팬들 주머니 털어 먹자고 만드는 느낌이 너무 강해서 말이죠. 진격의 거인, 강철의 연금술사, 테라포마스의 꼬라지를 보고 있으면 제가 뭐 때문에 그렇게 짜증나 하는지 감을 잡으실 겁니다. 솔직히 그나마 나은 영화들이 몇 개 있긴 한데, 그 선두를 달리는 것이 바람...

"기방도령" 포스터와 예고편 입니다.

 약간 쓸 데 없는 이야기 하나, 일단 이 작품 이야기를 하면서 제목 오타를 한 네 번 냈습니다. 뭔가 묘하게 키보드로 치기 힘든 제목을 가지고 있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그 외에는 할 이야기가 없을 정도로 사정권에서 벗어나 있는 영화입니다. 이런 류의 영화를 좀 힘들어 하는 경향이 강한 데다가, 이상하게 퓨전 사극은 날이 갈 수록 점점 더 손이...

송새벽 + 유선, "진범" 포스터와 홍보 영상 입니다.

 개인적으로 이 영화는 좀 미묘하게 다가오고 있습니다. 제가 가장 좋아하는 장르임에는 분명한데, 약간 미묘하게 다가오는 상황이랄까요. 사실 이 장르에서 잘 된 영화가 거의 안 나오는 것도 사실이고 말입니다. 아무래도 공포와 스릴러 어딘가에서 헤맬 거라는 생각이 드는데, 저는 온전한 스릴러이길 바라는 쪽이라서 말입니다. 그만큼 정통 스릴러에 목마...

"SAN ANDREAS MEGA QUAKE" 라는 작품입니다.

 제목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산 안드레아스와 관계된 작품입니다. 정확히는 그 작품을 보고 만든 목버스터의 일종이죠. 그리고 당연히(?) 제작사는 어싸일럼 입니다. 어싸일럼이 Z 네이션을 만든 모습을 보면 충분히 독립적인 작품을 만들 수 있는데도 불구하고 일부러 이런 작품들만 만든다는 느낌도 들고 있습니다. 스스로 이야기를 개발하기 보다는...

"승리호" 라는 작품이 제작중이군요.

 국내에서 정말 흥행과 거리가 먼 장르가 하나 있습니다. 바로 SF라는 장르죠. 아이언맨 같은 경우도 SF적인 설정이 있긴 하지만 슈퍼 히어로 블록버스터물로 해석되는 경향이 강하죠. 가장 굉장한 흥행을 한 것이 있긴 한데, 바로 인터스텔라 입니다. 이 영화의 경우에는 그동안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이 쌓아놓은 인지도의 힘을 받았다는 것이 더 맞기는...

"해적 : 도깨비 깃발"에 이광수씨가 나온다고 했더군요. 하지만......

 솔직히 저는 아직까지도 해적 : 바다로 간 산적을 제대로 본 적이 없습니다. 이래저래 띄엄띄엄 보기는 했는데, 아무리 봐도 제가 좋다하는 스타일이라고 하기에는 문제가 좀 있는 상황이어서 말입니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솔직히 속편이 나온다는 이야기를 들었을 때도 아주 좋다고 말 하기에는 미묘한 상황이 되어버리기도 했습니다. 게다가 전작에서 가장...

정지영 감독의 "블랙머니" 캐스팅 이야기가 나왔네요.

 솔직히 정지영 감독은 좀 미묘하긴 합니다. 남영동이나 부러진 화살 모두 상당히 이야기가 주로 사회성 짙은 상황이긴 한데, 그 이후로 너무 멀리 갔다는 생각이 들어서 말이죠. 아무튼간에, 블랙 머니 라는 영화를 하기로 한 바 있습니다. 저축은행 사건을 조사하는 검찰의 내부 갈등을 그린 영화라고 하더군요. 이하늬는 변호사 역할을...

"엑스맨 : 다크피닉스" 예고편 입니다.

 이 영화는 참으로 기묘한 영화입니다. 예고편을 보면 그렇게 나쁘지 않을 거라는 생각이 듭니다. 나름대로 가져가는 느낌도 있는 상황이고, 이런 저런 다른 특성들도 보이는 부분들이 있으니 말입니다. 물론 미스틱의 분장은 정말 인간적으로 너무했다 싶은 생각이 들기는 하지만 말입니다. 하지만 시사평을 보면 결국 시리즈가 이렇게 사망하는구나 하는 이야...

"엑스맨 : 다크 피닉스" 팬 메이드 포스터들입니다.

 사실 팬 메이드 포스터는 포스팅 하기 좀 묘하긴 합니다. 하지만 이번에는 정말 잘 만든 것들이 많아서 말이죠. 이미지 정말 강렬하게 잘 만들긴 했습니다.

결국 "한산"과 "노량"이 제작에 들어가네요.

 명량은 솔직히 아주 재미있는 영화는 아니었습니다만, 나름대로의 성취가 없다고 할 수는 없는 영화이긴 했습니다. 하지만 속편 이야기가 나오고 나서 정말 오랫동안 별 이야기가 없었죠. 하지만 결국 속편 이야기가 나왔습니다. 일단 감독은 그대로 김한민 감독이더군요. 다만 이번에 최민식은 참여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솔직히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