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공포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 인 더 다크 - 인간이 무섭다

 이 글을 쓰고 있는 현재, 개봉 일정이 약간 변화가 있는 상황입니다. 덕분에 이 영화가 바로 여행주간으로 들어가는 상황이 되었죠. 솔직히 해당 특성으로 인해서 이 영화 한편만을 보면 되는 상황이기 때문에 적어도 속 편하게 대기하고 있는 상황이기는 합니다. 그 전주와 전전주를 생각하고 있노라면 상당히 편안한 상황이죠. 물론 추석 주간에 이 오프...

헐리우드에서 만들어진 링 신작, "Rings"예고편입니다.

 이 제목을 처음 인터넷에서 검색 했을 때 주로 나온 것은 "반지의 제왕" 이었습니다. 그도 그럴 것이 영제가 "The Lord of The Rings" 였으니 말이죠. 이 문제로 인해서 약간 웃기기도 했습니다. 헐리우드판 링의 경우에는 1편은 그럭저럭 하는 영화였지만, 후속작은 정말 엉망이라는 평을 받았을 정도이니 솔직히 이번 작품 역시 걱정...

라이트 아웃 - 뻔하지만 확고한 매력을 지닌 작품

 새로운 주간입니다. 이번주만큼 배치가 상당히 좋은 주간도 드물죠. 우선 블록버스터로 볼 수 있는 코미디 영화가 한 편 끼어 있는 상황이고, 다른 한편은 다큐멘터리 작품이니 말입니다. 그리고 이 영화의 경우에는 소규모 공포영화인 상황입니다. 개인적으로 가장 궁금한 계통의 작품이기도 하죠. 영화가 어디로 가게 될 것인가에 관해서 가장 궁금한 작품...

"킹덤" DVD를 입수했습니다.

 킹덤 드라마는 두 가지 입니다. 우선 지금 이야기 하려는 오리지널판이 있죠. 그리고 미국판이 있습니다. 참고로 미국판은 스티븐 킹의 주도로 만들어졌는데, 원판을 못 따라 간다는 이야기를 듣긴 했습니다. 재미가 없는건 아니지만 말이죠. 아무튼간에, 이번에 오리지널판 DVD를 구했습니다. 드디어 입수 한것이죠. 좀 놀라운게 렌티큘러판입니다. 후면은 작품 ...

'DON'T BREATHE" 예고편입니다.

 이 영화의 경우에는 정말 보고 싶지 않기는 합니다. 아무래도 저는 이런 영화를 정말 무서워하는 측면이 강해서 말이죠. 귀신이야 그냥 그렇다 치는데, 사람이 무서운 경우는 정말 감당하기 힘들어서 말이죠. 아무래도 워낙에 강렬한 면이 있는 상황이기 때문에 그 지점에 관해서는 좀 걱정이 되는 면이 있어서 말입니다. 아무튼간에, 이 영화 관련해서 아...

컨저링 2 - 공포영화의 변화구

 이 영화 역시 개봉 일정을 잡게 되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최대 기대작인 동시에, 한 편으로는 걱정 되는 작품이기도 했죠. 그 이야기는 나중에 좀 더 자세히 하겠습니다만, 어쨌거나 이 문제로 인해서 영화를 보게 되었습니다. 일단 1편도 블루레이로 있는 마당에 피해가기는 어렵다는 생각도 들어서 말이죠. 개인적으로 이 영화가 어떤 면에서는 이번주 최...

더 비지트 - 과도한 심플한, 하지만 만족스러운......

 오랜만에 나이트 샤말란 영화입니다. 솔직히 나이트 샤말란 영화를 극장에서 본격적으로 보기 시작한 이후로는 영화들이 다 그냥 그렇다는 이야기를 할 정도가 되어서 아무래도 고민이 좀 되기는 했습니다만, 일단 그냥 넘어가고 바로 영화 보기로 했습니다. 북미에서도 평가가 꽤 좋은 덕택에 아무래도 영화를 봐야겠다는 마음이 들어서 말입니다. 아무래도 제...

"나이트매어"가 또 리부트 되는군요;;;

 나이트매어 시리즈는 정말 유명하긴느 하지만, 전 제대로 본 기억이 없습니다. 정말 지독할 정도로 제 취향이 아닌 작품이다 보니 아무래도 한계가 너무 크다고 할 수 있죠. 게다가 새로 만들었던 작품의 경우에는 정말 지옥같이 재미 없다는 평가를 들었기도 하고 말입니다. 이런 문제로 인해서 새로운 나이트메어 시리즈는 그냥 한 편으로 끝나버렸다는 이...

함정 - 압도적인 마동석이지만 결국 살리는 데에 실패한 영화

 새로운 주간입니다. 그리고 많은 영화들이 한 번에 몰린 주간이기도 하죠. 일단 여름 시즌이 모두 종료된 관계로 작은 영화들이 난립 하는 구도를 가지고 가기는 하는데, 다른 한 편으로는 추석 시즌 직전에 최대한 다른 영화들을 빼고 있는 것 아닌가 하는 생각도 하고 있을 정도입니다. 이 영화 외에도 눈에 들어 오는 영화가 많았고, 그래서 두 편 ...

갤로우즈 - 아주 약간 낫지만 여전히 바닥권

 다시금 공포영화 입니다. 올 여름에는 이상하게 공포 영화를 정말 열심히 보게 되더군요. 아직까지 여름 블록버스터 시즌의 후반부라고 할 수 있는 상황이기에 적어도 이번 영화에 관해서는 그 사이를 노리는 영화라고 말 하는 것 정도는 가능합니다. 다만 이래저래 이미 소문이 좀 있었던 터라 그 소문 때문에 영화를 뺄까 고민을 좀 했었던 것도 사실입니...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