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김지운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김지운 감독의 "라스트 스탠드" 촬영장 사진들 입니다.

 우리나라 감독들도 꽤 많이 해외로 나가고 있습니다. 물론 블록버스터 같은 것은 아니고, 주로 예술 영화이기는 하지만 말이죠. 하지만 김지운 감독님은........뭘 뽑아낼 지 모르겠습니다. 뭐, 그렇습니다. 과연 아놀드옹과 이 영화를 어떻게 만들어갈지.......기대가 많이 되고 있죠.

"악마를 보았다" 블루레이가 출시 되는군요.

 개인적으로 악마를 보았다 라는 영화는 다시 보고 싶은 작품은 아닙니다. 솔직히 그런데, 웬지 다시 땡기는 날이 있어서 말이죠;;; 솔직히 제게는 굉장히 미묘한 작품이라서 구매를 해야 할 지 고민이 많이 되고 있습니다. (비슷한 이유에서 결국에는 박쥐를 구매를 안 했는데, 마더는 구매를 했습니다;;;) 아무튼간에, 이 영화, 우리나라 블루레이중...

김지운 감독이 "Last Stand" 라는 영화를 만든다고 하는데 말이죠......

 김지운 감독은 솔직히 놈놈놈과 달콤한 인생으로 굉장히 좋은 작품관을 보여준 바 있습니다만, 악마를 보았다에서 너무 작가주의로 가 버린 것이 아닌가 사는 생각이 듭니다. 둘 다 지독하기는 한데, 영화가 지독하기만 하고, 정작 재미가 반감이 되어 버렸다는 이야기가 있어서 말이죠. (저도 이 이야기에 동의하는 바 입니다.) 아무튼간에, 김...

악마를 보았다 - 말 그대로 악마를 보았다;;;

 이번주에는 사실 볼 영화가 이 영화 외에도 좀 있었습니다. 그 중 하나는 예매를 했죠. 하지만, 나머지는 영 볼 맘이 안 나더군요. 그래서 이 영화를 예매를 하려고 기다렸는데 말이죠.....어제 밤에서야 예매가 열리더군요. 아무래도 제한 상영가 등급이 나온 것이 정말 사건이었던 듯 합니다. 제한 상영 등급 이유가 인터넷에 나와 있기는 하던데 ...

최민식 + 이병헌 + 김지운! "악마를 보았다" 트레일러입니다.

 개인적으로 이 영화를 굉장히 기대중입니다. 아무래도 제 기억에 놈놈놈이 액션과 특유의 느낌으로 인해 그간 보여줬었던 김지운식 때깔이 그렇게 살아나지 않았다는 생각을 해 봤을 때, 이 영화가 기대가 됩니다. 이 영화에서는 그 느낌이 다시금 잘 살아나지 않을까 싶어서 말이죠. 가장 기대하는 면이기도 하고 말입니다. 물론 두 배우 역시 빼...

김지운 감독의 신작, "악마를 보았다" 스팅입니다.

 놈놈놈 이후 김지운 감독의 차기작이 뭔지는 계속해서 관심의 대상이었습니다. 아무래도 놈놈놈은 힘든 과정이어고, 그 이전에도 꽤 괜찮은 영화를 만들었었기 때문에, 이번에는 어떤 영화를 마들잊 상당히 굼금한 것이었죠. 결국에는 차기작이 공개가 되었습니다. 제목이 "악마를 보았다"라는 군요. 사실 이전에, 이 영화의 제목은 달랐습니다. 이...

웬지 유럽이 부럽다.......

 블루레이는 매우 화질이 좋습니다. 서플먼트도 많고, 접근성도 DVD보다 좋은 편이죠. 하지만, 단 한가지, 가격과 국내 출시량의 저조로 인해 (지금 현재 물량도 못 따라고 있지만 그래도 출시율이 매우 저조한 편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아무래도 국내 영화는 몇편 출시되지 않았습니다. 그런데 말이죠......유럽에서는...... 일단 ...

김지운 감독의 신작은 "맥스 앤드 더 정크맨" 이라고 하네요.

 김지운 감독의 작품은 제게는 정말 대단한 작품들입니다. 물론 이름이 뜨기 시작한 때를 따져서 맨 앞을 차지하고 있는 영화인 장화, 홍련은 솔직히 전 조금 불편합니다. 공포영화를 별로 안 좋아해서 말이죠. 어쨌거나, 그 이후 영화들은 정말 괜찮습니다. 달콤한 인생도 그렇고 말이죠. 놈놈놈은 조만간 블루레이가 출시가 될 예정이니 제가 소장하는 첫...

좋은놈, 나쁜놈, 이상한놈 - 불안한 선로위의 기차처럼 아슬아슬하면서도 스릴있는 영화

 오랜만에 영화 리뷰로 돌아왔습니다. 적벽은 보기는 봤습니다만 도저히 리뷰를 할 수 없었습니다. 그냥 기억에서 빨리 잊어버리기를 원하는 수준이라 그렇다고 이해하시면 됩니다. 그 만큼 영화 만듦새가 형편없었는지라 일단 그냥 리뷰는 건너뛰기로 하고, 오랜만에 최고 기대작중 하나인 "좋은놈, 나쁜놈, 이상한놈", 줄여서 "놈놈놈"을 보게 되었습니다....

"좋은놈,나쁜놈,이상한놈"(줄여서 "놈놈놈") 국내판 포스터;;;

 심지어는 놈놈놈까지 레이더망에 걸렸습니다. 일단 워낙에 기대작이었던지라 칸느 포스터도 엄청나게 많이 돌아다니는데 말이죠, 그래서 더 실망스럽습니다. 물론 다시 한 번 말씀드리지만, 영화를 본 게 아닙니다;;; 영화 홍보에서 왜 이런 사건이 자꾸 나오는지 알 수 없다는 거죠. 이번에도 백번 설명하는 것보다 한 번 보는게 낫다고, 바로 ...
1 2 3 4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