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라이언레이놀즈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Dragon's Lair"를 영화화 한다는 이야기가 있네요.

 솔직히 저는 용의 굴을 해 본 적이 없습니다. 타이밍게임에 관해서 그다지 좋지 않은 기억이 있어서 말이죠. 아무튼간에, 이 작품의 영화화라니, 좀 신기하긴 합니다. 제작자이자 주연으로는 라이언 레이놀즈가 나온다고 합니다. 배급은 넷플릭스가 하는 것 같더군요. 일단 저는 궁금하긴 합니다. 이래저래 매우 궁금한 지점도 ...

"Free Guy" 국내 포스터와 예고편 입니다.

 개인적으로 이 영화에 관해서는 기대 반, 걱정 반 입니다. 아무래도 라이언 레이놀즈가 가장 잘 아흔 낮품을 하고 있다는 생각을 하고 있기는 한데, 아무래도 영확 가져가는 방향이 있다는 생각이 들기는 하는데, 그 방향이 묘하게 재미있다는 생각이 들면서도, 솔직히 좀 피곤할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말입니다. 일단 국내에서는 제대로 개봉할 것...

라이언 레이놀즈의 신작, "Free Guy" 포스터와 예고편 입니다.

 개인적으로 라이언 레이놀즈는 과거와는 이제 확연히 다른 배우라는 느낌이 듭니다. 아무래도 제가 데드풀 이전에 기억했던 이미지는 시시껍질한(?) 그저 그런 로맨틱 코미디물에 잘 나오는 허우대만 멀쩡한 양반이라는 것이었죠. 하지만 데드풀을 거치고, 여러 작품이 나오면서, 구강 액션과 피지컬 액션을 모두 다루는 배우 라는 느낌이 들고 있습니다. 희...

라이언 레이놀즈 + 타이카 와이티티, "Free Guy" 포스터와 출연진 소개 영상입니다.

 개인적으로 라이언 레이놀즈 나오는 영화는 이제는 그냥 편하게 보려고 합니다. 그린 랜턴과 울버린을 빼면 그래도 기본은 한다는 생각이 들어서 말이죠. 얼마 전 저스트 프렌드 라는 코미디 영화를 봤는데, 의외로 재미있더라구요. 게다가 이 영화의 경우에는 타이카 와이티티 역시 같이 나오는 상황이다 보니 이 영화가 대체 어디로 갈 것인가에 관해서 매...

"6 언더그라운드" 포스터들 입니다.

 이 작품도 공개 예정입니다. 좀 재미있는게, 마이클 베이와 라이언 레이놀즈가 한국에 온다고 하더군요. 그나저나, 국내 포스터는 싸 보이는 듯 하면서도 잘 맞네요. 모든게 터진다니 말입니다.

라이언 레이놀즈가 "Stoned Alone" 라는 작품에 나온다고 합니다.

 최근 라이언 레이놀즈는 점점 더 똘끼 찬 액션물을 더 강하게 원하는 느낌입니다. 솔직히 그래서 명탐정 피카츄에 이름을 올린 것이 상당히 기묘하게 다가오고 있기도 하죠. 워낙에 데드풀에 애정이 있는 양반이기는 하지만, 킬러의 보디가드에서도 좋은 모습을 보여주기도 햇죠. 사실 심각한 연기도 이미 소화한 바 있어서 그다지 크게 연기에 관해서는 걱정...

데드풀 2 - 그래, 이게 그런 느낌 이구나

 이 영화도 드디어 개봉합니다. 솔직히 이 영화에 관해서 좀 걱정되는 면도 있기는 해서 말입니다. 사실 이 영화에 관해서는 그냥 닥치고 봐야 한다는 생각이 더 강하기는 합니다. 마블에서 온갖 히어로들이 휘몰아친다고 하더라도 이쪽이 더 기대되는 개인적인 성향도 있고 말입니다. 아무튼간에, 이 영화가 참 미묘한 길을 가는 바람에 희대의 배우 개그가...

라이언 레이놀즈가 "포켓몬" 실사판에 출연합니다.

 솔직히 포켓몬 실사 영화는 아무래도 매우 걱정되는 물건이기는 합니다. 그간 일본의 작품을 헐리우드에서 땡겨서 영화를 만드는 경우에 결론이 좋은 경우가 별로 많지 않아서 말이죠. 상황이 이렇다 보니 포켓몬만 망가지고 끝나는 것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물론 아주 예외적인 경우로 정말 잘 나올 수 있다는 이야기도 있기는 한데, 그건 정...

"라이프" 블루레이가 나옵니다.

 솔직히 이 영화는 개인적으로 좀 기피하는 영화이기는 합니다 .아무 생각 없이 그냥 우주 영화라고 생각하고 갔다가 알고 보니 그냥 외계 생물 공포물이라는 결론을 얻었기 때문이죠. 이쪽 장르에 제가 워낙에 약한 부분이 있는 데다가, 영화 자체가 그렇게 매력이 있다고 할 수도 없는 상황이다 보니 아무래도 영화를 보고 싶다는 생각이 크게 들지 않는 지점이 있...

킬러의 보디가드 - 뻔함을 넘어선 만족스러움

 지난주 까지만 해도 영화가 그다지 많지 않았습니다만, 이번주는 정말 많은 상황이 되었습니다. 아무래도 개인적으로 좀 놀란 상황이죠. 물론 지난주에는 정말 좋은 영화가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제 취향으로 인해서 피해가는 상황이 되어버린 겁니다. 이 문제로 인해서 영화 한 편을 피해 가버린 상황이 되어버렸죠. 물론 이번주도 영화가 세편이 일단 선택이...
1 2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