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레이첼와이즈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레이첼 와이즈 曰, "블랙 위도우는 여러명이다!"

 새 마블 리스트가 나오면서 정말 무시무시한 계획들이 나오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이 작품 역시 매우 궁금한 상황이긴 하죠. (물론 왓 이프 만큼은 아닙니다. 좀 걱정되기도 해서 말이죠.) 아무튼간에, 이 영화에 레이첼 와이즈가 캐스팅 되었고, 최근 발언에, 블랙 위도우는 여러명 이라는 발언을 한 바 있습니다. 자신의 배역은 ...

"블랙 위도우" 솔로무비 캐스팅에 대한 소문이 많이 도네요.

 이 영화는 솔직히 좀 기대가 됩니다. 개인적으로 무척 궁금한 영화이기도 해서 말이죠. 지금 이야기 되는 배우는 알렉 볼드윈과 레이첼 와이즈 입니다. 두 배우 모두 연기력면에서 날아다니는 사람들인데다, 나름 큰 영화에 대한 이해도 있는 사람들이라 매우 기대가 되기도 하네요.

"본 레거시" 블루레이를 샀습니다.

 사실 이건 언리미티드 에디션 갔던 날, 노원구와 도봉구 전체를 다 헤매고 다니다 사게 된 물건입니다. 저는 일반 케이스로 샀습니다. 그냥 그렇더군요. 서플먼트가 좀 있습니다. 다만, 음성해설에는 자막 지원이 안 되더군요 ㅠㅠ 유니버셜 디스크는 참 묘하긴 해요. 뭔가 있어 보이는 듯 하면서도 지저분하거든요. ...

더 페이버릿 : 여왕의 여자 - 앞가림이 유머가 되다니......

 사실 이 영화는 보려고 마음은 먹었던 상황입니다만, 이렇게 보게 되리라고는 생각도 안 하고 있었던 작품입니다. 아무래도 정말 몰려서 영화들이 하는 점이 좀 미묘하게 다가오기도 하더군요. 그만큼 이 작품에 관해서 궁금했던 상황이기도 하다 보니 이 영화를 그냥 물러서기에는 좀 미묘하긴 해서 말이죠. 그만큼, 이 영화에 관해서 제가 걸고 있는 기대...

레이첼 맥아담스 + 레이첼 와이즈 "불복종" 촬영장 사진입니다.

 제목을 쓰면서 알게 된 사실인데, 이름이 비슷한 두 배우의 만남이 되었네요. 일단 이미지는 묘하게 다가오는데, 무슨 영화가 나올지는 정말 감이 안 잡히네요.

"런어웨이" DVD를 샀습니다.

 이 영화도 결국 입수하고 말았습니다. 배우진이 정말 빵빵한 영화입니다. 블루레이도 나오기는 했는데, 이 타이틀의 구매가가 결국 DVD로 향하게 만들었죠. 서플먼트는 꽤 괜찮은 편입니다만, 정작 음성해설에 한글자막이 없습니다. 디스크 디자인은 액션 영화처럼 나왔습니다만, 법정 영화에 더 가까운 편이죠. 내부는...

파도가 지나간 자리 - 감정에 집착하는 영화

 이번주는 정말 대단한 주간입니다. 거대 동물 두마리가 극장가에서 격돌하는 주간이 되어버렸으니 말입니다. 솔직히 두 편의 색이 너무 다르기 때문에 크게 문제가 되지 않은 상황이라고 보기는 합니다만, 그래도 상당히 재미있게 다가오는 상황이 되기는 했습니다. 어쨌거나, 그 사이에서 뭔가 다른 영화가 없을까 하다가 이 영화를 발견하게 되었습니다. 배...

유스 - 아름다움 속의 인간 군상

 신년 들어서 다시 영화가 미친듯이 불어나고 있습니다. 이번주는 좋은 영화도 있고, 작은 영화들도 끼어 있는 상태에서, 몸집을 불린 케이스도 두 편이나 있습니다. (그 중 하나는 흥행 성적은 별로 좋지 않은데, 평가는 매우 좋은 케이스이기도 합니다.) 하지만 이 영화는 정말 해를 넘어가는(!) 기대작이라고 말 할 수 있죠. 아무래도 국내 개봉이...

파울로 소렌티노 감독의 "Youth" 캐릭터 포스터들입니다.

 이 영화는 어찌 보면 제게는 최대 기대작중 하나입니다. 음악과 노인에 관한 영화여서 말이죠. (이 둘이 왜 땡기는지는 저도 설명 못 합니다;;;) 솔직히 전 생각도 안 하고 있었는데, 폴 다노가 이 영화에 이름을 올렸더라구요.

더 랍스터 - 웃기긴 하지만 주제를 잃지 않는 영화

 이번주의 가장 독특한 영화를 뽑으라고 한다면 단연 이 영화라고 할 수 있습니다. 소재에 관해서는 좀 있다가 설명할 테지만 제가 가장 묘하게 생각하는 배우중 하나인 콜린 퍼스가 이 영화에 이름을 올리고 있는 상황이기 때문입니다. 솔직히 이 배우가 연기를 못 하는 것은 아닌데, 최근의 영화 판도로 봐서는 매우 좋다고 말 하기 좀 애매해서 말입니다...
1 2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