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로자먼드파이크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마리 퀴리 - 한 사람 안에 담은 수많은 이야기들

 11월 리스트는 사실 10월 둘째주쯤 확정 하는 사오항인데, 이번에는 영화가 거의 없는 상황입니다. 사실상 이 영화도 11월에 개봉 한다고 하니 일단 리스트에 넣은 상황이죠. 그 외에는 할 말도 없는 상황이고 말입니다. 상황이 이쯤 되고 보니 아무래도 올해 VIP 선정은 정말 망했다는 쓸 데 없는 생각이 들기도 했습니다. 당장에 제가 유료로 ...

"비밀정보원 : 인 더 프리즌" 포스터들 입니다.

 뭐, 그렇습니다. 땜빵용 포스팅입죠. 조엘 킨나만은 참 여러 영화를 도전하는데, 주로 비디오용 느낌이 강한 것도 사실이기는 합니다;;;

몬태나 - 여정을 통해 마음의 길을 찾는 사람들

 결국 이 영화를 보게 되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이 주간에는 다른 영화를 다 밀어버린 상황입니다. 아놀드 슈워제네거 영화도 빼버렸고, 여기에 제라드 버틀러가 나오는 액션일게 뻔한 영화 역시 명단에서 빼버린 상황입니다. 결국에는 이 주간에 영화를 하나도 안 보려고 마음을 먹었었던 것이죠. 하지만 결국에는 영화를 보게 되었습니다. 이 영화의 경우에는...

"Hostiles" 라는 영화의 캐스팅 소식이 나왔습니다.

 우선 본격적인 캐스팅 이야기를 하기 전에 이야기를 조금 설명 하자면, 1892년을 배경으로 은퇴가 가까워진 한 군인에게 임무가 주어지게 됩니다. 그 임무는 죽음을 앞둔 인디언 부족장과 그 가족을 몬태나에 있는 거주지로 안전하게 돌아가게끔 경호하는 것인데, 문제의 군인은 원주민을 혐오하는 사람이죠. 하지만 경호 과정에서 한 미망인을 만나게 되고...

해피 홀리데이 - 가벼우면서도 독한 유머와 인간에 대한 성찰이 공존하는 영화

 개인적으로는 이 영화가 개봉하게 될 거라고 거의 예상을 하지 않고 있었습니다. 아무래도 기대가 되는 영화이기는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극장에 걸리기에 뭔가 아주 특줄하다고 하기에는 미묘한 느낌을 예고편에서 받았기 때문입니다. 그 문제 덕분에 이 영화를 극장에서 굳이 봐야 하는가에 관해서 역시 고민을 했지만, 이 영화가 그래도 심리적으로 부담이...

꾸뻬씨의 행복여행 - 작위적이지만 그래도 행복한 이야기

 이 영화에 관해서는 솔직히 이런 저런 이유로 인해서 포기하고 있는 상황이었습니다만, 결국 몇가지 문제를 해결하는 타이밍이 왔고, 그 덕분에 이 영화를 보게 되었습니다. 나름대로 방향을 정한 상황이라고 할 수 있었고 사실 다른 영화를 보려고 생각하고 있었습니다만, 제가 아무래도 돈을 쓰는 데에 관해서 미묘한 상황이 되어버렸기 때문에 무료표로 해...

나를 찾아줘 - 스릴러라는 단어 자체를 상징할만한 영화

 이 영화를 선택한 데에는 사실 두가지 이유가 있는 상황입니다. 우선은 이 영화의 감독이 데이빗 핀처라는 사실이고, 그 다음에는 이 영화가 추리소설을 기반으로 하고 있다는 사실이죠. 솔직히 이 두가지가 만난 것이 이전 작품인 밀레니엄 첫번째 이야기 이지만 당시의 결과는 아주 매끈하다고는 할 수 없는 상황이었습니다. 다만 제 취향에는 상당히 잘 ...

데이빗 핀처의 신작, "나를 찾아줘" 포스터들입니다.

 그렇습니다. 어떤 면에서는 제게는 웬만한 블록버스터보다 훨씬 더 기대가 되는 작품이죠. 과연 연기자로서의 벤 에플렉은 이번에 또 어떤 면을 보여줄 것인가가 기대되네요.
1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