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리메이크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하이 눈"이 리메이크 됩니다.

 정말 제 블로그를 작업하면서 하이 눈을 다루게 될 거라고는 생각도 안 하고 있었습니다. 잘 만든 영화임에는 부인할 수 없습니다만, 정작 너무 오래된 영화라서 말이죠. 개인적으로 나름 재미있게 보기는 했는데, 솔직히 두 번 보겠다는 마음이 드는 작품도 아니기는 했습니다. 당시에는 정말 좋은 영화로 추앙받던 작품이기 때문에 아무래도 지금 이번 소...

"베테랑"이 중국에서 리메이크 됩니다.

 베테랑은 재미있는 영화였습니다. 나름 괜찮은 지점을 건드렸고, 건드린 지점에 관해서 영화를 최대한 흥미롭게 이끌어 가는 데에 성공을 거두기도 했으니 말입니다. 사실 그래서 속편에 관한 이야기도 몇 가지 같이 돌고 있는 상황이기도 합니다. 다만 제 입장에서는 이상하게 두 번 보기에는 약간 미묘한 영화로 생각하고 있기도 하는 상황입니다. 아무래도...

스카페이스가 또 다시 리메이크?

 스카페이스는 좀 재미있던게, 우리가 아는 알 파치노 버젼이 리메이크 버젼이라는 사실입니다. 원작 소설을 기반으로 해서 이미 영화를 한 번 만들어낸 바 있고, 흑백 영화였던 것으로 기억하고 있습니다. 문제의 영화는 본 기억이 없는 상황이기 때문에 이 영화에 관해서는 할 말이 없는 상황이기는 하죠. 아무튼간에, 일단 원작이 있는 작품이다 보니 리...

"크로우"도 또 나오네요;;;

 요즘에 리부트 이야기를 계속해서 하고 있습니다. 솔직히 이런 저런 문제에 관해 제가 할 이야기가 많지 않은 경우도 있기는 합니다. 보통의 경우에는 그 이유가 제가 전편을 그닥 보지 않아서 그런 문제가 하는 상황이기 때문이죠. 이 영화 역시 마찬가지 입니다. 저는 크로우를 한 번도 제대로 본 적이 없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왜 그렇게 많은 사람들...

"빠삐용" 리메이크 캐스팅 이야기가 나왔습니다.

 빠삐용 리메이크에 관해서는 예전에 한 번 이야기를 한 적이 있었습니다. 개인적으로 그닥 기대하지 않는 리메이크중 하나로 꼽은 상태이기도 하죠. 이 영화 역시 마찬가지여서 솔직히 많이 걱정되는 상황이기는 합니다. 다른 것 보다도 이 영화에 관해서 과거 작품이 엄청난 명작이다 보니 굳이 손을 댔다가 홀랑 망할 거라는 걱정이 더 많이 되고 있습니다...

고스트버스터즈 - 옛날 매력을 성의 없이 사용하려 하는 영화

 이 영화를 결국 극장에서 보게 되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좀 걱정이 되는 작품이기도 했습니다만, 의외로 평가가 좋게 나오고 있다는 점으로 인해서 영화를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제가 걱정한 쪽은 약간 다른 면이기는 합니다만, 미리 밝히고 가자면 저는 여성이 고스트버스터를 맡는다는 것 자체에 거부감을 가진 케이스는 아니라는 것을 미리 안내 드려야 할...

"미스트" 드라마판 촬영장 사진입니다.

 미스트가 드라마 10부작으로 나오는 듯 합니다. 좀 놀라운 일이기는 하죠. 영화가 워낙에 잘 나온 상황이라 굳이 다른 방식으로 또 나올 거라고 생각을 한 적이 없거든요. 다만 배우와 등장 인물들이 다 다른 상황인지라 영화와는 완전 다른 독자 노선으로 가게 될 듯 하네요.

"내가 살인범이다"가 일본에서 리메이크 되는군요.

 솔직히 저는 내가 살인범이다 라는 작품을 그닥 좋게 보지는 못했습니다. 아무래도 당시에 제 취향에서 약간 비껴치는 면도 있었고, 당시에 제가 상태가 좋지 않았던 것도 있고 말입니다. 영화가 너무 많은 상황이기도 해서 아무래도 덜어냈다가 나중에 집에서 봤던 기억이 나는데, 솔직히 그냥 저냥 봤었습니다. 아무튼간에, 이 영화에 관해서 좋게 본 분...

"오션스 일레븐"의 리부트가 확정 되었네요.

 뭐, 그렇습니다. 오션스 시리즈도 리부트가 확정 되었죠. 다만 이번에는 느슨한 리메이크로, 전작들과 약간의 관계가 있는 식이기는 합니다. 일단 감독은 "헝거게임" 1편을 만들었던 게리 로스가 올라왔더군요. 배우는 일단 오션가문의 또 다른 일원으로 산드라 블록이 나올 거라고 합니다. 그리고 그 오른팔 역할로 제니퍼 로렌스가 나...

"빠삐용"이 리메이크 됩니다.

 저는 빠삐용을 제대로 본 적이 없습니다. 베르베르 동명 소설은 아무 관계도 없고, 영화는 제대로 본 적이 없는 상황이죠. 제 주변에서는 상당히 좋은 영화라고 이야기를 하는 상황이기는 한데, 이상하게 손이 잘 안 가더군요. 게다가 손을 댔다가도 덩작 영화를 보지 않고 그냥 넘겨버리는 경우도 간간히 발생하는 상황이기도 하고 말입니다. 사실 그래서...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