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미스테리아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미스테리아" 31호를 샀습니다.

 결국 미스테라 31호를 샀습니다. 자그마치 5주년이더군요. 아직까지도 정기구독 신청을 잊어버리고 있습니다;;; 솔직히 이 표지는 좀 마음에 안 듭니다;;; 취향이 그렇다는 겁니다. 따로 이야기 한 이유가 바로 이거 때문입니다. 티백이 들었더라구요. 사실 아직 아가사 크리스티 커피콩도 다 못 먹은 상태라;;; 뭐, 그...

책을 더 샀습니다.

 이번에도 책을 좀 더 샀습니다. "디텍티브 코믹스 #1000" 디럭스 에디션 입니다. 이 책을 왜 안 샀나 의아할 지경이더군요. 그리고 "미스테리아" 30호 입니다. 역시나 이제야 산게 이상할 지경이죠. 뭐, 그렇습니다. 이번에도 참 배치 묘하네요.

책을 또 구매 했습니다.

 뭐, 이번에도 산 책 입니다. "네 가족을 믿지 말라" 입니다. 이 책은 꽤 재미있게 읽었던 기억이 나는데, 다시 읽어보고 싶어서 말이죠. 미스테리아 29호 입니다. 정말 나오는 족족 구입하게 되네요. 뭐, 그렇습니다. 많이도 샀네요.

책을 샀습니다.

 정말 계속해서 사들이고 있습니다. 미스테리아 28권 입니다. 그냥 정기구독 신청을 할껄 그랬나 봅니다;;; "라이프 오브 캡틴 마블" 입니다. 이미지 강렬하더군요. 뭐, 그렇습니다. 이번에도 참 미묘한 방식이네요.

"미스테리아" 27호를 샀습니다.

 이 시리즈도 계속 사들이고 있습니다. 이번에는 이미지 참 묘하긴 하네요. 작년에는 달력 안 받았는데, 이번에는 받았습니다. 직장 달력이 너무 안 예뻐서요. 내부는 대략 이런 식입니다. 뭐, 그렇습니다. 나름 재미있는 컨셉의 달력이긴 하죠.

책을 더 구매 했습니다.

 월급때 정말 많이 구매를 했습니다. 우선 미스테리아 26권 입니다. 제가 바쁜 순간에 정기구독 2차 받았더라구요;;; 그래서 그냥 계속 구매중 입니다. 그리고 "결정판 아르센 뤼팽 전집" 9권 입니다. 너무 비싼 시리즈여서 정말 월급때 한 권씩 처리하고 있네요;;; 뭐, 그렇습니다. 이번에는 그래도 전부 추리 스릴러...

책을 더 질렀습니다.

 뭐, 그렇습니다. 이번에도 구매 한 책이죠. 우선 "미스테리아 24" 입니다. 계속 나오더군요. 스니커 마니아를 사로잡은 스니커 100 이라는 책 입니다. 사실 이 책은 재미있어 보이긴 하더군요. 뭐, 그렇습니다. 이 책이 정말 매력이 있어 보이긴 해서 말이죠.

책을 더 샀습니다.

 이번에는 오랜만에 새 책 입니다. 돈 좀 들이는 상황이죠. 우선 "미스테리아" 23호 입니다. 코난 나오네요 코난. 그리고 리틀 시스터 입니다. 레이먼드 챈들러 추리소설 선집은 다 모은 듯 하네요. 개인적으로 이번에는 통일감 줘서 묘하게 더 기쁘네요.

"미스테리아 25"를 구매 했습니다.

  결국 이 책을 구매 해버렸습니다. 이번에는 아무래도 아폴로 이야기도 같이 나오나 보더군요. 그동안 나온 책들의 인덱스를 따로 책으로 주더군요. 뭐, 그렇습니다. 이 시리즈도 정말 오래되었네요. 앞으로도 오랫동안 같이 해주면 좋겠습니다.

책을 샀습니다.

 뭐, 그렇습니다. 이번달은 주로 책으로 가네요. 우선 "애거서 크리스티 전집"중에서 "버트럼 호텔에서" 입니다. 살 때는 몰랐는데, 이제 시리즈 중에서 한 권만 더 사면 되더군요. 그리고 미스테리아 22권 입니다. 정말 꾸준히 나오고 있죠. 뭐, 그렇습니다. 안 살 수 없는 책들이 포진하고 있어서 말이죠.
1 2 3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