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배트맨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책을 또 구매 했습니다.

 정말 계속해서 사들이고 있습니다. 좀 위험하다 싶네요;;; 우선 "아쿠아맨 Vol.1" 입니다. 뉴 52에서 정립된 세계관을 좀 넘겨받는 느낌인 것 같은데, 잘 모르겠습니다. 그리고 "올스타 배트맨 Vol.2 : 지구의 끝" 입니다. 어쩌다 보니 이쪽은 2권을 먼저 구매 했습니다. 확실히 저는 DC코믹스가 더 취향이긴 하네요.

책을 더 구매 했습니다.

 정말 끝이 안 납니다. 책이 세상에 그만큼 많다는 증거죠. 우선 "가장 쉬운 독학 독일어 첫걸음" 입니다. 독일 놀러갔을 때 가장 부족한게 역시나 현지 언어더라구요. "배트맨 이터널 Vol.3" 입니다. 무지막지한 두께의 시리즈여서 가격도 엄청났죠. 결국 다 샀네요. 사실 두 권이 서로 따로 온 케이스이긴 합니다. ...

"더 배트맨" 다른 캐스팅 이야기가 나왔더군요.

 솔직히 이 영화는 이제는 좀 묘하게 다가옵니다. 이미 이 영화에서 배트맨이 바뀌기로 이야기 된 상황이다 보니 말이죠. 로퍼트 패틴슨이 연기를 못 하는 사람은 아닌데, 너무 젊다는 느낌이 들어서 말이죠. 그래도 팬포스터도 나오고 하는거 보면 어느 정도는 받아들이고 있는 분위기인 듯 합니다. 이번에 추가 될 거라고 이야기 된 배...

책을 더 샀습니다.

 이번에는 일산까지 가서 산 책입니다. 이 날은 이 책 샀다고 즐거워 했더니, 사고를 크게 쳐버렸죠;;; 우선 "슈 독" 입니다. 필 나이트 자서전이죠. 사실 이 양반 보다는 그 아들이자 감독인 트래비스 나이트를 더 잘 알고 있는 상황입니다. 감독이자 제작자, 제작사 대표인데, 작품들이 전부 괜찮았거든요. "배트맨 Vol.2 ...

책을 또 구매 했습니다.

 뭐, 끝도 없습니다. 우선 배트맨 이터널 2권 입니다. 한 권 남았네요. 인피티트 스트라토스 5권입니다. 이제야 알게 되었는데, 구판이네요. 뭐, 그렇습니다. 이번에도 묘한 구도네요.

책을 더 구매 했습니다.

 월급날 퍼레이드가 이제야 끝나갑니다. 우선 "배트맨 : 리턴 오브 브루스 웨인" 입니다. 뱃신의 위엄을 보여주는 작품이죠. 피너츠 15권 입니다. 이제 열 권 남았습죠. 엽서도 같이 들었습니다. 뭐, 그렇습니다. 사실 아래 있는게 더 중요한 작품이긴 하죠.

책을 구매 했습니다.

 정말 계속해서 번갈아 사들이고 있습니다. 우선 "배트맨 : 블랙미러" 2권 입니다. 결국 구매 한거죠. 그리고 배트맨 이터널 입니다. 이 시리즈도 정말 무시무시하게 두껍더군요. 뭐, 그렇습니다. 이번에는 배트맨으로 전부 밀었네요.

책을 또 샀습니다.

 이번에도 구매한 책 이야기 입니다. 우선 "배트맨 : 블랙미러" 1권입니다. 절판 상태라 보이자 마자 바로 집어왔네요. "내 영혼의 아틀란티스" 상권도 보이자 마자 집어왔습니다. 뭐, 그렇습니다. 계속해서 위시 리스트에 있던 책들을 만나네요.

"더 배트맨"에 빌런이 넷 나온다는 루머가 있더군요.

 솔직히 더 배트맨은 좀 애매하긴 합니다. 저스티스 리그에서 그나마 괜찮았던 벤 애플렉을 빼버린 게 가장 미묘한 지점인데, 사실 생각 해보면 지금 흐름으로 봐서는 밴 애플렉의 배트맨은 묘하게 안 맞는다는 느낌도 들긴 해서 말입니다. 아무튼간에, 빌런이 넷이나 나온다는 이야기가 있습니다. 캣우먼, 펭귄, 리들러가 나오는데, 리들러가 가장...

"배트우먼" 드라마가 나오는군요.

 솔직히 현재 나오고 있는 DC 나 마블의 드라마를 거의 안 보고 있는 편입니다. 묘하게 제 취향과는 거리가 있는 상황이 자주 발생하고 있어서 말이죠. 그나마 애로우는 좀 각 잡고 보고 있었는데, 그다지 매력이 있다는 생각이 안 들어서 말입니다. 물론 제가 원하는 매력이 아니기 때문에 아무래도 손을 안 대고 있는 겁니다. 사실 저는 수사물쪽을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