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스튜디오지브리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지브리 신작 이야기가 나왔네요.

 지브리 이야기가 다시 나왔습니다. 다만, 이번에는 미야자키 하야오나 다른 사람들이 아닌, 아들인 미야자키 고로가 만든다고 하더군요. 이번에 나오는 작품은 국내에서 "이어위그의 마녀" 라고 공개된 작품입니다. 일본에서는 아야와 마녀 라는 제목으로 공개 된다고 하더군요. 다이에나 윈 존스가 썼다고 합니다. 하울의 움직이는 성을 ...

지브리 신작(?), "아야와 마녀" 스틸컷 입니다.

 솔직히 이건 앞에 마음의 준비용 이미지라도 깔아야 하는거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긴 했습니다. 하지만, 귀찮아서요. 지브리의 신작은 카봇 속편인가 보네요.

이번 여행에서 사온 것들 7, "게드전기" 블루레이 입니다.

 뭐, 그렇습니다. 이거도 구한 겁니다. 회색에 멋지게 나왔고, 이미지도 멋져서 사긴 했는데, 사실 재미있는 작품이 아니기는 해서 말이죠;;; 여기에 스티커가 있어야 하는데, 비닐 바깥에 붙여 놓은 상황이었고, 중고로 산 만큼, 그 비닐이 처음부터 실종 상태였습니다. 디스크 입니다. 지브리 기조가 이런 식으로 다 통일...

이번 후쿠오카 여행에서 사온 것 두번째, "원령공주" 블루레이입니다.

 이 타이틀도 사버렸습니다. 드디어 가장 유명한 작품중 하나를 해결했죠. 이번에는 겉봉이 남아 있는 상황입니다. 그 덕분에 뒷면에 스펙이 있는 상황이죠. 한글자막도 달려 있습니다. 디스크 이미지는 여전히 심플합니다. 속지입니다. 속지의 가운데는 다 포스터로 되어 있더라구요. 드디어 이 타이틀...

이번 후쿠오카 여행에서 사온 것 첫번째, "붉은 돼지" 블루레이 입니다.

 드디어 구매 내역을 올리게 되었습니다. 선물과 음식물 빼고는 사진 다 올리려 합니다. 스튜디오 지브리 블루레이의 가장 큰 장점은, 디자인이 심플하면서도 멋지다는 사실입니다. 유일하게 짝이 안 맞는게 포뇨 정도죠. 뒷면은 좀 아쉽습니다. 사실 이건 중고라서 문제인건데, 비닐에 스펙을 붙여 놔서 비닐을 버리면 이런 상황이 되어버...

일본에서 사온 것들 첫번째, "바람계곡의 나우시카" 블루레이 입니다.

 이번에도 일본에 다녀왔습니다. 그리고 이번에 사온 물품은 전부 DVD와 블루레이 입니다. 멋진 일이죠. 표지는 지브리 표준입니다. 다만 두께가 더 두껍죠. 후면은 썰렁한 편입니다. 디스크 홀더는 솔직히 좀 헐렁합니다. 게다가 제가 싫어하는 식이기도 하고 말이죠. 나우시카 가이드북이 포함 되어 있습니다. 크기는 정말 작습니다. 저 글씨, 저는 못 읽을 ...

미야자키 하야오, 복귀?

 미야자키 하야오는 현재 마지막 작품인 바람이 분다 이후로 영화가 나오지 않고 있습니다. 해당 작품을 은퇴작으로 이야기 한 상황이기도 하고 말입니다. 덕분에 이런 저런 논란이 많은 작품을 뒤로 하고 더 이상 작품을 많들지 않는다는 이야기가 있는 상황이죠. 작품성 문제로 몇가지 이야기가 더 논의되고 있기는 하지만, 그래도 지브리 라는 이야기가 꽤...

일본에서 사온 것들 2탄, 이웃집 토토로 블루레이 입니다.

 뭐, 그렇습니다. 이번에는 거의 블루레이를 사왔죠.  새 디자인 적용된 판본입니다. 여기서는 가격표가 잘 안 보이는데, 신품은 7000엔 가깝습니다. 참고로 저는 만다라케에서 2000엔에 구했습니다. 참고로 지브리는 스펙표가 비닐 바깥에 붙어 있기 때문에 비닐을 버릴 수 없는 구조입니다. 가장 마음에 안 드...

지브리의 신작, "思い出のマーニー " 입니다.

 솔직히 이 작품에 관해서는 이제는 느낌이 미묘할 수 밖에 없습니다. 개인적으로 바람이 분다는 나름 재미있게 봤습니다만, 솔직히 지브리 작품중에서는 매력이 가장 떨어지는 편이었고, 그 이후에 나온 가구야 공주 이야기는 제가 본중에 가장 아름다운 이미지와 가장 지루한 스토리가 결합된 작품이었기 때문입니다. 솔직히 그래서 이번 작품에 관해서는 뭔가...

가구야공주 이야기 - 미술의 매력과 이해하기 힘든 이야기

 새로운 주간입니다. 그리고 여전히 매우 폭력적인 분량의 영화들이 걸려있는 주간이기도 합니다. 다행이 두 영화는 개봉 일정 자체가 조정된 상태고, 한 편은 지난주에 결판을 봤죠. 다만, 여름 블록버스터 시즌에 들어와서 상황이 이렇게 돌아간다는게 좀 희한하게 다가오고 있기는 합니다. 물론 아무래도 지금까지 모셔놓은 공짜표를 몽땅 다 써야 하는 상...
1 2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