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스티브카렐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폭스캐처" 블루레이를 샀습니다.

 이 타이틀을 이번에야 구하게 되었습니다. 당시에 정말 가난해서 놓쳤는데, 손에 넣기 정말 힘들었네요. 플레인에서 출시 한 작품이다 보니 이미지는 정말 좋은 편 입니다. 뒷면도 묘하더군요. 디스크 케이스 이미지는 포스터가 차지 했습니다. 후면도 굉장히 유명한 이미지죠. 디스크도 의외의 면모가 느껴지는 편입니다. 내부 이미지 입니다. 채닝 테이텀이 그냥 ...

"웰컴 투 마웬"은 2차 시장 직행이네요.

 솔직히 이 영화는 좀 안타까운 케이스 입니다. 로버트 저매키스의 신작이고, 아무래도 최근에는 흥행에서 아주 재미를 보기는 힘든 케이스 라는 점을 감안 해도 이렇게 바로 2차 시장으로 갈 영화는 아닌데 말이죠. 물론 아무래도 북미 평가가 그저 그렇다는 점이 좀 걸리는 케이스이기는 합니다. 사실 북미 평가가 그 정도로 나와버리면 좀 애매하긴 하더...

바이스 - 권력자 뒤의 권력자

 어찌 보면 이 영화가 최대 기대작 입니다. 사실상 다른 영화들 보다 훨씬 예상 되는 지점들이 많기는 하지만, 그 지점들이 잘 나오리라는 믿음이 있기 때문입니다. 게다가 이미 해외에서 그 느낌을 확신시켜 주는 평들이 줄줄이 나오기도 했고 말입니다. 개봉이 늦는다는 것 자체가 아쉬운 영화중에 하나라고나 할까요. 유일한 문제라면, 이 영화 관련해서...

아담 맥케이 감독의 신작, "Vice" 예고편 입니다.

 이 작품은 그냥 기다리는 쪽 입니다. 아담 맥케이는 코미디쪽으로 더 유명하긴 했는데, 빅 쇼트에서 엄청나게 좋은 연출을 보여주면서 코믹한 면과 시사적인 면을 다 다루고, 심지어는 심각한 이야기도 잘 할 수 있다는 것을 매우 잘 보여주기도 했습니다. 그렇기에 이번 작품 역시 매우 기대가 되는 상황입니다. 사실 이번 작품에서 크리스천 베일이 엄청...

빌리 진 킹 : 세기의 대결 - 시류와 이야기의 강렬함을 모두 잡다

 이 영화도 결국 보기로 결정 했습니다. 약간 미묘하기는 한데, 아무래도 쉬려고 한 주간에 자꾸 영화가 생겨서 말이죠. 이 글을 쓰는 다음주에도 원래는 영화 없이 가려고 했는데, 갑자기 영화가 추가 되어버리는 상황이 벌어지기도 했던 관계로 솔직히 그렇게 놀랍게 다가오고 있지는 않습니다만, 그래도 이제는 좀 지친다는 느낌이 드는 것도 사실입니다....

테니스 영화, "Battle of the Sexes" 스틸컷입니다.

 이 영화의 재미있는 것은, 전기 영화이며, 동시에 남녀 테니스 성대결 영화이기도 하다는 겁니다. 엠마 스톤이 작정하고 나오는 영화이기도 하네요.

카페 소사이어티 - 편안한 이야기와 독한 소재의 결합

 결국 이 영화도 보게 되었습니다. 한동안 고민을 많이 했었는데, 전작인 이레셔널 맨을 정말 좋게 봐서 말입니다. 이 영화 역시 잘 나올 거라는 이상한 기대를 하게 된 것이죠. 다만 아쉬운 것이, 이 영화가 추석 시즌에 개봉한다는 사실입니다. 아무래도 추석 시즌에는 그냥 맘 간다고 영화를 볼 수 있는 상황이 잘 연출되지 않아서 말입니다. 하지만...

빅쇼트 - 한 번쯤 외곽에 있는 사람들의 말에도 귀를 기울일 필요는 있다

 이 글의 경우 아무래도 늦게 확정이 된 케이스 입니다. 솔직히 최근에 블로그 굴리는 양상으로 볼 때는 그렇게 늦게 확정된 것도 아닙니다만, 이미 같은 주간에 영화가 같이 끼어 돌아가는 판이다 보니 아무래도 늦었다고 생각할 수 밖에 없게 되더군요. 이 영화 만큼 기대 되는 영화다 같이 끼어 있기도 한 주간이다 보니 그 문제 역시 상당히 기대가 ...

"THE BIG SHORT" 예고편입니다.

 이 영화에 관해서 오랜만에 다시 소개 하게 되었습니다. 아무래도 영화가 영화이다 보니 과연 얼마나 강렬할 것인가가 상당히 기대가 되는 부분들도 있었죠. 그것도 그럴 것이 이 영화에 크리스천 베일, 스티브 카렐, 브래드 피트, 라이언 고슬링까지 줄줄이 이름을 올리고 있는 상황이기 때문입니다. 게다가 영화가 절대로 밝은 영화는 아닐 것 같은데, ...

줄리안 무어 + 엘런 페이지, "Freeheld" 포스터들입니다.

 개인적으로 이 영화는 기대작입니다. 상당히 묘한 구도를 가져가는 영화여서 말이죠. 영화가 어디로 튈 지는 일단 봐야 할 듯 합니다.
1 2 3


예스블로그